75-7 Degradation of Adam and Eve 아담과 이브의 강등(降等)

7. Degradation of Adam and Eve 아담과 이브의 강등(降等)

75:7.1 (845.1) It was while the Edenic caravan was halted that Adam and Eve were informed of the nature of their transgressions and advised concerning their fate. Gabriel appeared to pronounce judgment. And this was the verdict: The Planetary Adam and Eve of Urantia are adjudged in default; they have violated the covenant of their trusteeship as the rulers of this inhabited world. 에덴의 여행 행렬이 멈춰 서 있는 동안 아담과 이브는 자신들이 위반(違反)한 본질을 통지받고 자신들의 운명에 관해 권고를 받았습니다. 가브리엘이 판결을 선언하려고 나타났습니다. 그리고 이것이 평결입니다: 유란시아의 행성 아담과 이브는 의무를 불이행(不履行)한 것으로 선고(宣告)합니다. 그들은 이 거주 세계의 통치자들로서 수탁(受託)자의 직무 계약을 어겼습니다.

75:7.2 (845.2) While downcast by the sense of guilt, Adam and Eve were greatly cheered by the announcement that their judges on Salvington had absolved them from all charges of standing in “contempt of the universe government.” They had not been held guilty of rebellion. 죄책감으로 풀이 죽었지만, 샐빙턴 재판관들이 “우주 정부의 모욕”에 참여하는 모든 혐의에서 자신들을 사면했다는 공표를 듣고, 아담과 이브는 용기를 많이 얻었습니다. 그들은 반역죄로 판결되지 않았습니다.

75:7.3 (845.3) The Edenic pair were informed that they had degraded themselves to the status of the mortals of the realm; that they must henceforth conduct themselves as man and woman of Urantia, looking to the future of the world races for their future. 에덴의 부부는 자신들이 영역의 필사자 지위로 강등(降等)되었으며, 이후 자신들의 미래를 위해 세계 인종들의 앞날에 주의하면서, 유란시아의 남성과 여성으로서 처신해야만 한다고 통지받았습니다.

75:7.4 (845.4) Long before Adam and Eve left Jerusem, their instructors had fully explained to them the consequences of any vital departure from the divine plans. I had personally and repeatedly warned them, both before and after they arrived on Urantia, that reduction to the status of mortal flesh would be the certain result, the sure penalty, which would unfailingly attend default in the execution of their planetary mission. But a comprehension of the immortality status of the material order of sonship is essential to a clear understanding of the consequences attendant upon the default of Adam and Eve. 아담과 이브가 예루셈을 떠나기 오래 전, 그들의 교관들은 신적 계획에서 치명적으로 벗어나는 결과를 그들에게 충분히 설명했습니다. 그들이 유란시아에 도착한 전후에, 그들 행성 사명의 실행에 있어서 의무-불이행(不履行)에 반드시 수반하는 확실한 결과, 즉 분명한 처벌은 필사자 육신의 지위로 격하(格下)됨이라고, 나도 개인적으로 반복해서 그들에게 경고했습니다. 그러나 필수적으로 물질 아들신분 계층의 불멸 지위를 파악해야만, 아담과 이브의 의무-불이행(不履行)에 수반된 결과를 명백히 이해할 수 있습니다.

75:7.5 (845.5) 1. Adam and Eve, like their fellows on Jerusem, maintained immortal status through intellectual association with the mind-gravity circuit of the Spirit. When this vital sustenance is broken by mental disjunction, then, regardless of the spiritual level of creature existence, immortality status is lost. Mortal status followed by physical dissolution was the inevitable consequence of the intellectual default of Adam and Eve. 예루셈의 그들 동료들처럼 아담과 이브는 영에 속한 마음-중력 회로와 지적 연합을 통해서 불멸의 지위를 유지했습니다. 이 생명 유지가 정신적 분리로 깨어지게 되면, 창조물 존재의 영적 수준에 관계없이, 불멸의 지위를 상실합니다. 물리적 분해의 결과로 일어난 필사자 지위는 아담과 이브의 지적 의무-불이행(不履行)의 필연적 결과였습니다.

75:7.6 (845.6) 2. The Material Son and Daughter of Urantia, being also personalized in the similitude of the mortal flesh of this world, were further dependent on the maintenance of a dual circulatory system, the one derived from their physical natures, the other from the superenergy stored in the fruit of the tree of life. Always had the archangel custodian admonished Adam and Eve that default of trust would culminate in degradation of status, and access to this source of energy was denied them subsequent to their default. 이 세계의 필사 육신의 모습으로 또한 고유성이 된 유란시아의 물질 아들과 딸은 게다가 이중(二重) 순환 체계를 의지하고 있었는데, 육체적 본성에서 파생한 것과 생명나무 열매에 저장된 초(超)에너지에서 파생한 것이었습니다. 신뢰의 의무-불이행(不履行)은 지위의 강등(降等)에 이르고 그들의 의무-불이행(不履行) 이후에 그들이 이 에너지 근원에 접근하는 권리가 거부된다고, 항상 천사장 보관(保管)자가 아담과 이브에게 권고했습니다.

75:7.7 (845.7) Caligastia did succeed in trapping Adam and Eve, but he did not accomplish his purpose of leading them into open rebellion against the universe government. What they had done was indeed evil, but they were never guilty of contempt for truth, neither did they knowingly enlist in rebellion against the righteous rule of the Universal Father and his Creator Son. 칼리가스티아는 아담과 이브를 함정에 빠뜨리는데 성공했지만, 우주 정부에 반대하는 공개적 반역으로 그들을 유인하려는 자기 목적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그들이 한 일은 사실 악(惡)이었지만, 그들은 결코 진리 모욕죄를 범하지 않았으며, 또한 우주 아버지와 그의 창조자 아들의 공의로운 통치에 반대하는 반역에 고의로 협력하지도 않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