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3-3 Andon’s Family 안돈의 가족

3. Andon’s Family 안돈의 가족

63:3.1 (713.1) It was almost two years from the night of the twins’ departure from home before their first child was born. They named him Sontad; and Sontad was the first creature to be born on Urantia who was wrapped in protective coverings at the time of birth. The human race had begun, and with this new evolution there appeared the instinct properly to care for the increasingly enfeebled infants which would characterize the progressive development of mind of the intellectual order as contrasted with the more purely animal type. 쌍둥이가 집을 떠난 밤으로부터 거의 2년이 되었을 무렵에, 그들의 첫 아이가 태어났습니다. 그들은 그의 이름을 손타드라고 불렀는데; 손타드는 지구(유란시아)에서 태어난 창조물들 중에서, 날 때부터 보호하는 덮개로 싸인 최초의 존재였습니다. 인류가 시작되었고, 이 새로운 진화와 함께, 점점 더 연약한 아기들을 적절히 돌보는 본능이 나타났으며, 그 아기들은 아주 순전히 동물 형태와는 대조적으로, 지적 계층의 마음을 가지고 점진적으로 발전하는 특징을 나타냈습니다.

63:3.2 (713.2) Andon and Fonta had nineteen children in all, and they lived to enjoy the association of almost half a hundred grandchildren and half a dozen great-grandchildren. The family was domiciled in four adjoining rock shelters, or semicaves, three of which were interconnected by hallways which had been excavated in the soft limestone with flint tools devised by Andon’s children. 안돈과 폰타는 모두 19명의 자녀를 두었는데, 거의 50여명에 이르는 손자들과 6명의 증손들로 이루어진 관계를 누리면서 살았습니다. 그 가족들은 인접해 있는 4개의 바위 은신처들 혹은 동굴 비슷한 곳에서 살았는데, 그 중 세 개는 안돈의 자녀들이 부싯돌 연장으로 부드러운 석회석을 파낸 복도들로 연결되어 있었습니다.

63:3.3 (713.3) These early Andonites evinced a very marked clannish spirit; they hunted in groups and never strayed very far from the homesite. They seemed to realize that they were an isolated and unique group of living beings and should therefore avoid becoming separated. This feeling of intimate kinship was undoubtedly due to the enhanced mind ministry of the adjutant spirits. 이러한 초기 안돈-사람들은 아주 분명한 씨족 영(정신)을 드러냈습니다. 그들은 집단으로 사냥했고 집터로부터 아주 멀리 떠나 방황하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자기들이 고립되어 독특한 집단을 이루며 사는 존재들이며 따라서 따로 분리되는 일은 피해야만 한다는 것을 깨닫는 듯이 보였습니다. 이 밀접한 친족관계는 의심할 여지없이 보조 영들의 증진된 마음 사역 때문이었습니다.

63:3.4 (713.4) Andon and Fonta labored incessantly for the nurture and uplift of the clan. They lived to the age of forty-two, when both were killed at the time of an earthquake by the falling of an overhanging rock. Five of their children and eleven grandchildren perished with them, and almost a score of their descendants suffered serious injuries. 안돈과 폰타는 씨족(가족)들을 양육하고 향상시키기 위해 쉬지 않고 수고했습니다. 그들은 42살까지 살았고, 지진이 일어났을 때 돌출된 바위가 떨어져 둘 다 죽었습니다. 5명과 자녀들과 11명의 손자들이 그들과 함께 죽었고, 거의 20명의 자손들도 심한 부상을 입었습니다.

63:3.5 (713.5) Upon the death of his parents, Sontad, despite a seriously injured foot, immediately assumed the leadership of the clan and was ably assisted by his wife, his eldest sister. Their first task was to roll up stones to effectively entomb their dead parents, brothers, sisters, and children. Undue significance should not attach to this act of burial. Their ideas of survival after death were very vague and indefinite, being largely derived from their fantastic and variegated dream life. 부모들이 죽은 후 손타드는, 발이 심하게 부상을 입었음에도 불구하고, 즉시 그 씨족의 지도력을 맡았으며, 그의 아내, 즉 제일 나이 많은 여동생이 유능하게 그를 보조했습니다. 그들의 첫 과제는, 돌을 굴려서 그들의 죽은 부모와 형제들, 자매들 그리고 자녀들을 잘 매장하는 일이었습니다. 이 매장 행위에, 부당한 의미를 부여해서는 안 됩니다. 죽은 후에 생존한다는 관념은 아주 어렴풋하고 분명하지 않았으며, (그 관념들은) 주로 자신들의 환상적이고 다채로운 꿈의 생활에서 유래되었습니다.

63:3.6 (713.6) This family of Andon and Fonta held together until the twentieth generation, when combined food competition and social friction brought about the beginning of dispersion. 안돈과 폰타의 이 가족은 20번째 세대까지 같이 살았으며, 식량 경쟁과 사회적 마찰이 결합되자 분산이 시작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