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per 77 The Midway Creatures 중도(中途) 창조물들

Paper 77

The Midway Creatures 중도(中途) 창조물들

77:0.1 (855.1) MOST of the inhabited worlds of Nebadon harbor one or more groups of unique beings existing on a life-functioning level about midway between those of the mortals of the realms and of the angelic orders; hence are they called midway creatures. They appear to be an accident of time, but they occur so widespreadly and are so valuable as helpers that we have all long since accepted them as one of the essential orders of our combined planetary ministry. 네바돈 대부분의 거주 세계들은 영역의 필사자들과 천사 계층의 수준들 사이에 중도(中途)적 생명-활동 수준에 있는 하나 또는 그 이상의 독특한 존재들의 집단이 사는 곳입니다. 그러므로 그들은 중도(中途) 창조물들로 불립니다. 그들은 시간의 우연으로 나타난 듯하지만, 그들은 그토록 널리 존재하며 조력자들로서 너무 소중해서, 우리는 그들을 우리의 연합 행성 사역에 속한 필수 계층의 하나로 그들을 받아들인 지 오래되었습니다.

77:0.2 (855.2) On Urantia there function two distinct orders of midwayers: the primary or senior corps, who came into being back in the days of Dalamatia, and the secondary or younger group, whose origin dates from the times of Adam. 유란시아에는 별개의 두 계층의 중도자들이 활동합니다. 지나간 달라마시아 시절에 출현한 1차 혹은 선임단(先任團)과 아담 시대에 기원이 시작된 2차 혹은 젊은 집단입니다.

1. The Primary Midwayers 1차 중도자들

77:1.1 (855.3) The primary midwayers have their genesis in a unique interassociation of the material and the spiritual on Urantia. We know of the existence of similar creatures on other worlds and in other systems, but they originated by dissimilar techniques. 1차 중도자들은 유란시아에서 물질적이며 영적인 중간에서 독특한 결합으로 발생합니다. 우리는 다른 세계들과 다른 체계들에 있는 유사한 창조물들의 존재를 알지만, 그들은 다른 기법으로 생겼습니다.

77:1.2 (855.4) It is well always to bear in mind that the successive bestowals of the Sons of God on an evolving planet produce marked changes in the spiritual economy of the realm and sometimes so modify the workings of the interassociation of spiritual and material agencies on a planet as to create situations indeed difficult of understanding. The status of the one hundred corporeal members of Prince Caligastia’s staff illustrates just such a unique interassociation: As ascendant morontia citizens of Jerusem they were supermaterial creatures without reproductive prerogatives. As descendant planetary ministers on Urantia they were material sex creatures capable of procreating material offspring (as some of them later did). What we cannot satisfactorily explain is how these one hundred could function in the parental role on a supermaterial level, but that is exactly what happened. A supermaterial (nonsexual) liaison of a male and a female member of the corporeal staff resulted in the appearance of the first-born of the primary midwayers. 진화 행성에서 하나님 아들들의 연속적 증여들이 그 영역의 영적 경륜(經綸)에서 명백한 변화를 만들고, 정말로 이해하기 어려운 상황이 일어나도록, 행성에서 영적 및 물질적 매개(媒介관계를 맺음)자들에 속한 상호결합의 작용을 때때로 변경합니다. 왕자 칼리가스티아의 참모진 중 100명의 육체를 지닌 요원들의 상태는 바로 그런 독특한 상호결합을 설명합니다. 예루셈의 상승 모론시아 시민들로서, 그들은 생식 특권이 없는 초(超)물질적 창조물들이었습니다. 유란시아에서 하강하는 행성 사역자로서, 그들은 (나중에 그들의 일부가 했듯이) 물질 자손을 낳을 수 있는 물질적 성(性) 창조물들이었습니다. 어떻게 이 100명이 초(超)물질적 수준에서 어버이의 역할을 할 수 있었는지 우리가 만족스럽게 설명할 수 없지만, 그것이 바로 일어난 일입니다. 육체를 지닌 참모 중 남성과 여성 요원의 초(超)물질적(무성無性) 연결로 1차 중도자들에 속한 첫-태생이 출현했습니다.

77:1.3 (855.5) It was immediately discovered that a creature of this order, midway between the mortal and angelic levels, would be of great service in carrying on the affairs of the Prince’s headquarters, and each couple of the corporeal staff was accordingly granted permission to produce a similar being. This effort resulted in the first group of fifty midway creatures. 필사자와 천사 수준의 중도에 있는 이 계층의 창조물은 왕자의 본부에 속한 업무 수행에 큰 도움이 된다는 사실이 즉시 알려졌으며, 육체를 지닌 참모진의 쌍마다 그에 따라 유사한 존재를 낳도록 허락되었습니다. 이 노력의 결과 50명의 중도 창조물들의 첫째 집단이 생겼습니다.

77:1.4 (855.6) After a year of observing the work of this unique group, the Planetary Prince authorized the reproduction of midwayers without restriction. This plan was carried out as long as the power to create continued, and the original corps of 50,000 was accordingly brought into being. 이 독특한 집단의 활동을 1년간 지켜본 후, 행성 왕자는 제한 없이 중도자들을 낳도록 허락했습니다. 이 계획은 생산의 능력이 계속되는 한 수행되었고, 따라서 5만 명의 기원단(起源團)이 생겼습니다.

77:1.5 (856.1) A period of one-half year intervened between the production of each midwayer, and when one thousand such beings had been born to each couple, no more were ever forthcoming. And there is no explanation available as to why this power was exhausted upon the appearance of the one thousandth offspring. No amount of further experimentation ever resulted in anything but failure. 각 중도자의 생산 사이에 반년의 기간이 끼어 있었고, 그런 존재들 1,000명이 각 쌍에게 태어나자, 그 이상 생기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1,000번째 자손이 나타난 직후 이 권능이 소모된 이유에 대해 설명할 수 없습니다. 실험을 더 해도 항상 실패로 끝났습니다.

77:1.6 (856.2) These creatures constituted the intelligence corps of the Prince’s administration. They ranged far and wide, studying and observing the world races and rendering other invaluable services to the Prince and his staff in the work of influencing human society remote from the planetary headquarters. 이 창조물들은 왕자의 경영에서 정보단(情報團)이 되었습니다. 그들은 세상 종족들을 연구하고 관찰하며, 그 외 행성 본부에서 떨어져 있는 인간 사회에 영향을 주는 업무에 있어서 왕자와 그의 참모진에게 매우 귀중한 봉사를 하면서 널리 다녔습니다.

77:1.7 (856.3) This regime continued until the tragic days of the planetary rebellion, which ensnared a little over four fifths of the primary midwayers. The loyal corps entered the service of the Melchizedek receivers, functioning under the titular leadership of Van until the days of Adam. 이 체제는 비극적인 행성의 반란 시절까지 계속되었는데, 4/5가 조금 넘는 1차 중도자들이 유혹에 빠졌습니다. 충성하는 무리는, 아담의 시절까지 반의 정식 지도력 아래에서 활동하면서, 멜기세덱 수령자들의 업무에 참여했습니다.

2. The Nodite Race 놋-사람 종족

77:2.1 (856.4) While this is the narrative of the origin, nature, and function of the midway creatures of Urantia, the kinship between the two orders — primary and secondary — makes it necessary to interrupt the story of the primary midwayers at this point in order to follow out the line of descent from the rebel members of the corporeal staff of Prince Caligastia from the days of the planetary rebellion to the times of Adam. It was this line of inheritance which, in the early days of the second garden, furnished one half of the ancestry for the secondary order of midway creatures. 이것이 유란시아에 있는 중도 창조물들의 기원, 본성 및 기능에 대한 이야기이지만, 두 계층들 – 1차와 2차 – 사이의 연관은, 행성 반란의 시절에서 아담의 시대까지, 왕자 칼리가스티아의 육체를 지닌 참모진 중 반역 요원들의 족보를 규명하기 위해서, 이 시점에서 1차 중도자들의 이야기를 중단해야 합니다. 둘째 동산의 초기에 2차 중도 창조물들 계층에게 절반의 조상을 제공한 것이 이 유전 혈통이었습니다.

77:2.2 (856.5) The physical members of the Prince’s staff had been constituted sex creatures for the purpose of participating in the plan of procreating offspring embodying the combined qualities of their special order united with those of the selected stock of the Andon tribes, and all of this was in anticipation of the subsequent appearance of Adam. The Life Carriers had planned a new type of mortal embracing the union of the conjoint offspring of the Prince’s staff with the first-generation offspring of Adam and Eve. They had thus projected a plan envisioning a new order of planetary creatures whom they hoped would become the teacher-rulers of human society. Such beings were designed for social sovereignty, not civil sovereignty. But since this project almost completely miscarried, we shall never know what an aristocracy of benign leadership and matchless culture Urantia was thus deprived of. For when the corporeal staff later reproduced, it was subsequent to the rebellion and after they had been deprived of their connection with the life currents of the system. 왕자의 참모진 중 육체를 지닌 요원들은, 안돈 부족 중에서 선정된 혈통의 특질과 특별히 연합된 그들 계층이 결합된 특질을 구현하는 후손을 낳는 계획에 참여하기 위해서 성(性) 창조물들이 되었고, 이 모두는 나중에 아담의 출현을 예상한 것이었습니다. 생명 운반자들은 왕자의 참모진의 공동 후손과 아담과 이브의 첫 세대 후손의 연합을 포함하는 새 유형의 필사자를 계획했습니다. 그렇게 그들은 자신들이 소망했던 새 유형의 행성 창조물들이 인간 사회의 교사-통치자들이 되기를 기대하면서 계획을 설계했습니다. 그런 존재들은 시민 주권이 아니라 사회적 주권에 뜻을 두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이 계획안은 거의 완전히 실패로 끝났기 때문에, 유란시아가 손꼽히는 자상한 지도력과 출중한 교양을 지닌 상류계급을 이렇게 빼앗겼는지, 우리가 알 수 없을 것입니다. 육체를 지닌 참모진이 나중에 자손을 낳았을 때, 반란 이후였고, 그들이 체계에 속한 생명 흐름의 연줄을 빼앗긴 이후(以後)였습니다.

77:2.3 (856.6) The postrebellion era on Urantia witnessed many unusual happenings. A great civilization — the culture of Dalamatia — was going to pieces. “The Nephilim (Nodites) were on earth in those days, and when these sons of the gods went in to the daughters of men and they bore to them, their children were the ‘mighty men of old,’ the ‘men of renown.’” While hardly “sons of the gods,” the staff and their early descendants were so regarded by the evolutionary mortals of those distant days; even their stature came to be magnified by tradition. This, then, is the origin of the well-nigh universal folk tale of the gods who came down to earth and there with the daughters of men begot an ancient race of heroes. And all this legend became further confused with the race mixtures of the later appearing Adamites in the second garden. 반란 이후 시대에 유란시아에 유별난 여러 사건들이 있었습니다. 위대한 문명 – 달라마시아의 문화 –이 붕괴되고 있었습니다. “당시에 땅에는 네피림(놋-사람)들이 있었고, 신과 같은 자들의 이 아들들이 사람들의 딸들에게 들어가 그들이 자녀들을 낳았는데 그들은 ‘고대의 용사들,’ ‘명성이 있는 자들’이었더라(창6:4).” 참모진과 초기 그들의 후손들은 조금도 “신과 같은 자들의 아들들”이 아니었지만, 그런 옛날의 진화 필사자들은 그들을 그렇게 여겼습니다. 그들의 신장(身長)도 전승(傳承)으로 과장되었습니다. 그후, 신과 같은 자들이 지상에 내려와서 사람들의 딸들로 고대의 영웅들 족속을 낳았다는 이것이 거의 전세계 민족 설화의 기원입니다. 그리고 이 모든 전설은 나중에 둘째 동산에 출현한 아담-사람들의 종족 혼합들로 더 잘못 알려졌습니다.

77:2.4 (857.1) Since the one hundred corporeal members of the Prince’s staff carried germ plasm of the Andonic human strains, it would naturally be expected that, if they engaged in sexual reproduction, their progeny would altogether resemble the offspring of other Andonite parents. But when the sixty rebels of the staff, the followers of Nod, actually engaged in sexual reproduction, their children proved to be far superior in almost every way to both the Andonite and the Sangik peoples. This unexpected excellence characterized not only physical and intellectual qualities but also spiritual capacities. 왕자의 참모진 중 육체를 지닌 100명의 요원들이 안돈의 인간 혈통들에 속한 생식질을 지녔기 때문에, 그들이 성(性)적 번식에 착수했다면, 그들의 자손들은 모두 다른 안돈-사람 부모들의 후손들과 닮는 것이 당연히 예상될 것입니다. 그러나 60명의 반역한 참모진, 놋의 추종자들이 실제로 성적 번식에 착수하자, 그들의 자녀들은 안돈 및 상긱 민족들보다 거의 모든 면에서 훨씬 우수함이 드러났습니다. 뜻밖의 이 탁월성은 육체적, 지적 특질만이 아니라 영적 능력의 특색도 나타냈습니다.

77:2.5 (857.2) These mutant traits appearing in the first Nodite generation resulted from certain changes which had been wrought in the configuration and in the chemical constituents of the inheritance factors of the Andonic germ plasm. These changes were caused by the presence in the bodies of the staff members of the powerful life-maintenance circuits of the Satania system. These life circuits caused the chromosomes of the specialized Urantia pattern to reorganize more after the patterns of the standardized Satania specialization of the ordained Nebadon life manifestation. The technique of this germ plasm metamorphosis by the action of the system life currents is not unlike those procedures whereby Urantia scientists modify the germ plasm of plants and animals by the use of X rays. 놋-사람 첫 세대에서 출현한 이 돌연변이의 특색들은, 안돈의 생식질의 유전 요소들에 속한 배열과 화학적 성분으로 일어난 어떤 변화들의 결과였습니다. 이 변화들은 사타니아 체계의 강력한 생명-유지 회로들이 참모진 요원들의 몸 안에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 생명 회로들은 특화된 유란시아 원본의 염색체들을, 규정된 네바돈 생명 표현에 속한 표준화된 사타니아 전문화의 원본들을, 더 따르도록 개조시켰습니다. 체계 생명 흐름의 활동에 의한 이 생식질 변형 기법은 유란시아 과학자들이 X-선을 이용하여 식물과 동물의 생식질을 변경하는 그 절차들과 다르지 않습니다.

77:2.6 (857.3) Thus did the Nodite peoples arise out of certain peculiar and unexpected modifications occurring in the life plasm which had been transferred from the bodies of the Andonite contributors to those of the corporeal staff members by the Avalon surgeons. 그렇게 놋-사람 민족들은, 아발론 외과의사들이 안돈의 기부자들의 몸에서 육체를 지닌 참모 요원들의 몸으로 옮긴 생명 원형질에서 일어난, 어떤 특이한 의외의 변형으로 생겼습니다.

77:2.7 (857.4) It will be recalled that the one hundred Andonite germ plasm contributors were in turn made possessors of the organic complement of the tree of life so that the Satania life currents likewise invested their bodies. The forty-four modified Andonites who followed the staff into rebellion also mated among themselves and made a great contribution to the better strains of the Nodite people. 100명의 안돈-사람 생식질 기부자들은 결국 생명나무의 유기 보충물을 소유한 자들이 되어서 사타니아 생명 흐름이 똑같이 그들의 몸에 부여되었음이 생각날 것입니다. 반역한 참모진을 따랐던 44명의 변경된 안돈 사람들도 자신들끼리 짝을 지었고, 놋-사람 민족의 개선된 혈통들에 크게 공헌했습니다.

77:2.8 (857.5) These two groups, embracing 104 individuals who carried the modified Andonite germ plasm, constitute the ancestry of the Nodites, the eighth race to appear on Urantia. And this new feature of human life on Urantia represents another phase of the outworking of the original plan of utilizing this planet as a life-modification world, except that this was one of the unforeseen developments. 변경된 안돈-사람 생식질을 지녔던 104명을 포함하는, 이 두 집단이 유란시아에 나타난 8번째 종족, 놋-사람의 조상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유란시아에서 인간 생명의 새로운 이 특징은, 이것이 의외의 발전 중 하나라는 사실 외에, 생명-변경 세계로 이 행성을 사용하는 본래 계획의 또 다른 실행 국면을 나타냅니다.

77:2.9 (857.6) The pure-line Nodites were a magnificent race, but they gradually mingled with the evolutionary peoples of earth, and before long great deterioration had occurred. Ten thousand years after the rebellion they had lost ground to the point where their average length of life was little more than that of the evolutionary races. 순계(純系동일 형질)의 놋-사람들은 훌륭한 종족이었지만, 그들은 점차 지상의 진화 민족들과 섞였고, 얼마 후 엄청난 저하(低下수준이 낮아짐)가 일어났습니다. 반란 후 10,000년에 그들은, 평균 수명이 진화 종족의 수명에 지나지 않은 정도까지, 쇠퇴했습니다.

77:2.10 (857.7) When archaeologists dig up the clay-tablet records of the later-day Sumerian descendants of the Nodites, they discover lists of Sumerian kings running back for several thousand years; and as these records go further back, the reigns of the individual kings lengthen from around twenty-five or thirty years up to one hundred and fifty years and more. This lengthening of the reigns of these older kings signifies that some of the early Nodite rulers (immediate descendants of the Prince’s staff) did live longer than their later-day successors and also indicates an effort to stretch the dynasties back to Dalamatia. 고고학자들이 놋-사람들의 후기 수메르 후손들의 점토판 기록을 발굴했을 때, 그들은 수천 년간 거슬러 올라가는 수메르 왕들의 목록을 발견합니다. 그리고 이 기록들을 거슬러 더 올라가자, 각개 왕들의 통치가 약 25년 또는 30년에서 늘어나 150년과 그 이상에 이릅니다. 이렇게 늘어난 이 고대 왕들 통치의 의미는, 초기 일부 놋사람 통치자들(왕자 참모진의 직계 후손들)이 그들의 후대 계승자들보다 오래 살았고, 또한 왕조들을 달라마시아까지 거슬러 늘리려는 노력을 나타냅니다.

77:2.11 (857.8) The records of such long-lived individuals are also due to the confusion of months and years as time periods. This may also be observed in the Biblical genealogy of Abraham and in the early records of the Chinese. The confusion of the twenty-eight-day month, or season, with the later introduced year of more than three hundred and fifty days is responsible for the traditions of such long human lives. There are records of a man who lived over nine hundred “years.” This period represents not quite seventy years, and such lives were regarded for ages as very long, “threescore years and ten” as such a life span was later designated. 그렇게 오래 살았던 개인들의 기록은 또한 시한(時限)으로써 월수(月數)과 연수(年數)를 혼동했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이것은 아브라함의 성서적 계보와 중국의 초기 기록들에서 볼 수도 있습니다. 28일의 월 또는 계절을, 나중에 도입된 350일 이상의 년과 혼동한 것은 그토록 오랜 인간 수명의 전통들 때문입니다. 900 “년” 넘게 살았던 사람의 기록들도 있습니다. 이 기간은 70년에 조금 모자라는데, 그런 수명들은 아주 오랜 나이로 여겨졌으며, 나중에 그런 수명을 “70년”으로 불렀습니다.

77:2.12 (858.1) The reckoning of time by the twenty-eight-day month persisted long after the days of Adam. But when the Egyptians undertook to reform the calendar, about seven thousand years ago, they did it with great accuracy, introducing the year of 365 days. 한 달을 28일로 하는 시간 계산은 아담의 시절 이후 오래 이어졌습니다. 그러나 약 7,000년 전에, 이집트인들이 달력을 개정하려 했을 때, 그들은 1년을 365일로 도입하면서, 아주 정확하게 개정했습니다.

3. The Tower of Babel 바벨탑

77:3.1 (858.2) After the submergence of Dalamatia the Nodites moved north and east, presently founding the new city of Dilmun as their racial and cultural headquarters. And about fifty thousand years after the death of Nod, when the offspring of the Prince’s staff had become too numerous to find subsistence in the lands immediately surrounding their new city of Dilmun, and after they had reached out to intermarry with the Andonite and Sangik tribes adjoining their borders, it occurred to their leaders that something should be done to preserve their racial unity. Accordingly a council of the tribes was called, and after much deliberation the plan of Bablot, a descendant of Nod, was endorsed. 달라마시아의 침몰(沈沒) 후, 놋-사람들은 북쪽과 동쪽으로 옮겼고, 즉시 새 도시 딜문을 자기 종족의 문화적 본부로 세웠습니다. 그리고 놋이 죽은 지 거의 50,000년에, 왕자 참모진의 자손이 너무 많아서 그들의 새 도시 딜문 바로 주변의 지역에서 생계가 어려워졌고, 그들의 국경에 인접한 안돈-사람들 및 상긱 부족들과 접촉하여 결혼한 후, 자기 종족의 단일성 유지를 위해서 무엇인가를 해야 한다고 그들의 지도자들에게 생각이 났습니다. 따라서 부족 회의가 소집되었고, 여러 심의(審議살펴 의논함) 끝에 놋의 후손 바블롯의 계획을 지지했습니다.

77:3.2 (858.3) Bablot proposed to erect a pretentious temple of racial glorification at the center of their then occupied territory. This temple was to have a tower the like of which the world had never seen. It was to be a monumental memorial to their passing greatness. There were many who wished to have this monument erected in Dilmun, but others contended that such a great structure should be placed a safe distance from the dangers of the sea, remembering the traditions of the engulfment of their first capital, Dalamatia. 바블롯은 당시 그들의 점령지 중앙에 종족을 기려 과시하는 성전 세우기를 제안했습니다. 이 성전은 세상에 없었던 유형의 탑을 포함할 예정이었습니다. 그것은 자기들 한때의 위대함에 대한 엄청난 기념관이 될 것이었습니다. 여러 사람이 딜문에 이 기념탑을 세우려고 했지만, 다른 이들은 자신들의 첫 수도, 달라마시아의 침몰된 전승을 기억하면서, 그렇게 커다란 건축물은 바다의 위험에서 안전한 거리에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77:3.3 (858.4) Bablot planned that the new buildings should become the nucleus of the future center of the Nodite culture and civilization. His counsel finally prevailed, and construction was started in accordance with his plans. The new city was to be named Bablot after the architect and builder of the tower. This location later became known as Bablod and eventually as Babel. 바블롯은 새 건물들이 놋-사람 문화와 문명의 미래 중심의 핵심이 되도록 계획했습니다. 마침내 그의 방침이 압도했고, 그의 계획에 따라 건축이 시작되었습니다. 새 도시는 탑의 설계자와 건축자의 이름을 따서 바블롯으로 불렀습니다. 이 지역은 후에 바블롯드로 알려졌다가, 결국 바벨로 알려졌습니다.

77:3.4 (858.5) But the Nodites were still somewhat divided in sentiment as to the plans and purposes of this undertaking. Neither were their leaders altogether agreed concerning either construction plans or usage of the buildings after they should be completed. After four and one-half years of work a great dispute arose about the object and motive for the erection of the tower. The contentions became so bitter that all work stopped. The food carriers spread the news of the dissension, and large numbers of the tribes began to forgather at the building site. Three differing views were propounded as to the purpose of building the tower: 그러나 놋-사람들은 이 사업의 계획과 목적에 관해 여전히 정서적으로 얼마간 나뉘어 있었습니다. 그들의 지도자들도 건축 계획이나 건물이 완성된 후 그것들의 용도에 관해 전부 의견이 일치하지는 않았습니다. 4년 반 동안 일한 후, 탑을 세우는 목적과 동기에 대해, 말다툼이 크게 일어났습니다. 논쟁이 격렬하게 되어 모든 작업이 멈췄습니다. 음식 운반자들이 의견 충돌의 소식을 퍼뜨렸고, 여러 부족이 건축용지에 모이기 시작했습니다. 탑을 세우는 목적에 관해 세 가지 다른 의견이 제안되었습니다.

77:3.5 (858.6) 1. The largest group, almost one half, desired to see the tower built as a memorial of Nodite history and racial superiority. They thought it ought to be a great and imposing structure which would challenge the admiration of all future generations. 가장 큰 집단은, 거의 절반으로, 놋-사람의 역사와 종족 우월의 기념관으로 건축된 탑을 보고자 했습니다. 그들은 모든 후손이 탄복하게 될 거대하고 당당한 건축물이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77:3.6 (858.7) 2. The next largest faction wanted the tower designed to commemorate the Dilmun culture. They foresaw that Bablot would become a great center of commerce, art, and manufacture. 다음으로 큰 당파는 딜문 문화를 기념하도록 설계된 탑을 원했습니다. 그들은 바블롯이 상업, 예술 및 제조업의 거대한 중심지가 되리라고 예측했습니다.

77:3.7 (859.1) 3. The smallest and minority contingent held that the erection of the tower presented an opportunity for making atonement for the folly of their progenitors in participating in the Caligastia rebellion. They maintained that the tower should be devoted to the worship of the Father of all, that the whole purpose of the new city should be to take the place of Dalamatia — to function as the cultural and religious center for the surrounding barbarians. 가장 적은 소수 파견단은 탑을 세워 칼리가스티아 반역에 참여한 자기 조상들의 어리석음을 배상(賠償)하는 기회로 삼자고 주장했습니다. 그들은 탑은 모두의 아버지 경배에 바쳐져야 하고, 새 도시의 모든 목적은, 주변 야만인들을 위한 문화적·종교적 중심지 역할을 하는 달라마시아를 대신해야 한다고 단언했습니다.

77:3.8 (859.2) The religious group were promptly voted down. The majority rejected the teaching that their ancestors had been guilty of rebellion; they resented such a racial stigma. Having disposed of one of the three angles to the dispute and failing to settle the other two by debate, they fell to fighting. The religionists, the noncombatants, fled to their homes in the south, while their fellows fought until well-nigh obliterated. 종교적 집단은 즉시 부결(否決)되었습니다. 대다수는 자기 조상들이 반역의 죄가 있다는 가르침을 거절했습니다. 그들은 그러한 종족의 치욕에 분개했습니다. 분쟁하는 세 입장 중 하나를 처리하고, 토론으로 다른 두 가지를 해결하지 못하자, 그들은 싸우기 시작했습니다. 전투하지 않는 신자들은 남쪽에 있는 고향으로 피했지만, 그들의 동료들은 거의 멸망하기까지 싸웠습니다.

77:3.9 (859.3) About twelve thousand years ago a second attempt to erect the tower of Babel was made. The mixed races of the Andites (Nodites and Adamites) undertook to raise a new temple on the ruins of the first structure, but there was not sufficient support for the enterprise; it fell of its own pretentious weight. This region was long known as the land of Babel.약 12, 000년 전에, 바벨탑을 세우려는 두 번째 시도가 있었습니다. 안드-사람(놋-사람들과 아담-사람들)의 혼합 종족들이 첫 건축물의 폐허에 새 성전을 세우려 했으나, 그 일에 충분한 지지가 없었습니다. 그것은 자체의 과시적 무게로 붕괴했습니다. 이 지역은 바벨의 땅으로 오랫동안 알려졌습니다.

4. Nodite Centers of Civilization 놋-사람들의 문명 중심지들

77:4.1 (859.4) The dispersion of the Nodites was an immediate result of the internecine conflict over the tower of Babel. This internal war greatly reduced the numbers of the purer Nodites and was in many ways responsible for their failure to establish a great pre-Adamic civilization. From this time on Nodite culture declined for over one hundred and twenty thousand years until it was upstepped by Adamic infusion. But even in the times of Adam the Nodites were still an able people. Many of their mixed descendants were numbered among the Garden builders, and several of Van’s group captains were Nodites. Some of the most capable minds serving on Adam’s staff were of this race. 놋-사람들의 분산은 바벨탑에 대해 치명적으로 충돌한 직접적 결과였습니다. 이 내전으로 순혈(純血) 놋-사람들의 수(數)가 많이 감소했고 여러 면에서 그들이 아담-이전(以前)에 위대한 문명을 이루지 못한 실패의 원인이 되었습니다. 이때부터 놋-사람들의 문화는, 아담의 주입으로 증진될 때까지, 120,000년 이상 쇠퇴했습니다. 그러나 아담의 시대에도 놋-사람들은 여전히 유능한 민족이었습니다. 그들의 혼합 후손 중 다수가 동산 건설자 중에 포함되었고, 반의 집단 지휘자 중 얼마는 놋-사람들이었습니다. 아담의 참모로 수고했던 가장 유능한 사람 중 일부도 이 종족에 속했습니다.

77:4.2 (859.5) Three out of the four great Nodite centers were established immediately following the Bablot conflict: 거대한 네 개의 놋-사람 중심지들 중 셋은 바블롯 충돌 직후에 세워졌습니다.

77:4.3 (859.6) 1. The western or Syrian Nodites. The remnants of the nationalistic or racial memorialists journeyed northward, uniting with the Andonites to found the later Nodite centers to the northwest of Mesopotamia. This was the largest group of the dispersing Nodites, and they contributed much to the later appearing Assyrian stock. 서부 즉 시리아의 놋-사람들. 민족주의나 종족의 건의자(建議者)들 중 나머지는 북쪽으로 여행했고, 안돈 사람들과 연합하여, 메소포타미아 북서쪽에 후일에 놋-사람 중심지를 세웠습니다. 이것이 분산된 놋-사람들 중 가장 큰 집단이었고, 그들은 나중에 나타난 앗시리아인 종족에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77:4.4 (859.7) 2. The eastern or Elamite Nodites. The culture and commerce advocates migrated in large numbers eastward into Elam and there united with the mixed Sangik tribes. The Elamites of thirty to forty thousand years ago had become largely Sangik in nature, although they continued to maintain a civilization superior to that of the surrounding barbarians. 동부 즉 엘람의 놋-사람들. 문화와 상업의 주창자들은 다수가 동쪽 엘람으로 이주했고, 거기에서 혼합된 상긱 부족들과 연합했습니다. 엘람사람들은, 주변 미개인들의 문명보다 뛰어난 문명을 계속 유지했지만, 3만에서 4만 년 전에 그들은 사실상 대부분 상긱이 되었습니다.

77:4.5 (859.8) After the establishment of the second garden it was customary to allude to this near-by Nodite settlement as “the land of Nod”; and during the long period of relative peace between this Nodite group and the Adamites, the two races were greatly blended, for it became more and more the custom for the Sons of God (the Adamites) to intermarry with the daughters of men (the Nodites). 둘째 동산의 건립 후, 가까운 이 놋-사람 정착지를 “놋의 땅(창4:16)”이라고 언급하는 것이 관례였습니다. 이 놋-사람 집단과 아담-사람들 사이에 비교적 오랜 기간 평화하면서, 두 종족은 많이 혼합되었는데, 이는 하나님의 아들들(아담-사람들)이 사람의 딸들(놋-사람들)과 결혼하는 것이 점차 관습이 되었기 때문입니다(창6:2 & 77.2.3).

77:4.6 (860.1) 3. The central or pre-Sumerian Nodites. A small group at the mouth of the Tigris and Euphrates rivers maintained more of their racial integrity. They persisted for thousands of years and eventually furnished the Nodite ancestry which blended with the Adamites to found the Sumerian peoples of historic times. 중앙 즉 수메르인-이전(以前) 놋-사람들. 티그리스와 유프라테스 강 어귀의 작은 집단은 자기 종족의 본래 모습을 더 유지했습니다. 그들은 수천 년 지속하다가 유사(有史) 시대의 수메르 민족들을 세웠던 아담사람들과 혼합하여, 결국 놋-사람 조상이 되었습니다.

77:4.7 (860.2) And all this explains how the Sumerians appeared so suddenly and mysteriously on the stage of action in Mesopotamia. Investigators will never be able to trace out and follow these tribes back to the beginning of the Sumerians, who had their origin two hundred thousand years ago after the submergence of Dalamatia. Without a trace of origin elsewhere in the world, these ancient tribes suddenly loom upon the horizon of civilization with a full-grown and superior culture, embracing temples, metalwork, agriculture, animals, pottery, weaving, commercial law, civil codes, religious ceremonial, and an old system of writing. At the beginning of the historical era they had long since lost the alphabet of Dalamatia, having adopted the peculiar writing system originating in Dilmun. The Sumerian language, though virtually lost to the world, was not Semitic; it had much in common with the so-called Aryan tongues. 그리고 이 모두가 어떻게 수메르인들이 그토록 갑자기, 불가사의하게 메소포타미아의 활동 무대에 나타났는지를 설명합니다. 조사자들은, 달라마시아의 침몰 후 20만 년 전에 시작된, 수메르인들의 시초로 결코 추적하여 거슬러 좇을 수 없을 것입니다. 세상에서 다른 기원의 흔적이 없이, 이 고대 부족들은, 성전(聖殿)들, 금속 세공품, 농업, 동물들, 도기 제조술, 직조(織造), 상법(商法), 민법(民法)들, 종교 예식 및 옛 글쓰기 체계를 포함하여, 성숙하고 우수한 문화를 가지고, 갑자기 문명의 지평선에 나타납니다. 역사 시대의 초기에 그들이 오랫동안 달라마시아의 알파벳(66.5.9)을 잃어버린 이후, 그들은 딜문에서 시작된 독특한 글쓰기 체계를 받아들였습니다. 수메르어는 사실 세상에서 사라졌지만, 셈어가 아니었습니다. 그것은 소위 아리아 어(語)와 거의 같았습니다.

77:4.8 (860.3) The elaborate records left by the Sumerians describe the site of a remarkable settlement which was located on the Persian Gulf near the earlier city of Dilmun. The Egyptians called this city of ancient glory Dilmat, while the later Adamized Sumerians confused both the first and second Nodite cities with Dalamatia and called all three Dilmun. And already have archaeologists found these ancient Sumerian clay tablets which tell of this earthly paradise “where the Gods first blessed mankind with the example of civilized and cultured life.” And these tablets, descriptive of Dilmun, the paradise of men and God, are now silently resting on the dusty shelves of many museums. 수메르인들이 남긴 정교한 기록들은 딜문의 초기 도시 근처 페르시아만(灣)에 있었던, 놀라운 정착지를 묘사합니다. 이집트인들은 고대 영광의 이 도시를 딜맛이라고 불렀습니다. 한편 나중에 아담사람들이 된 수메르인들은 첫째와 둘째 놋 도시들을 달라마시아와 혼동했고, 셋 모두를 딜문이라고 불렀습니다. 그리고 고고학자들은 이미 이 고대 수메르인의 점토(粘土)판들을 발견했는데, 이것들은 지상의 이 천국을 “하나님들이 문명과 문화생활의 본보기로 처음 인류를 축복한 곳”이라고 말합니다. 사람들과 하나님의 천국, 딜문을 묘사하는 이 서판들은, 지금 여러 박물관들의 먼지투성이의 선반들에 조용히 있습니다.

77:4.9 (860.4) The Sumerians well knew of the first and second Edens but, despite extensive intermarriage with the Adamites, continued to regard the garden dwellers to the north as an alien race. Sumerian pride in the more ancient Nodite culture led them to ignore these later vistas of glory in favor of the grandeur and paradisiacal traditions of the city of Dilmun. 수메르인들은 첫째와 둘째 에덴을 잘 알았고, 아담-사람들과 광범위하게 결혼했음에도 불구하고, 동산 거주자들을 계속 북쪽의 이방 종족으로 여겼습니다. 수메르인들은 훨씬 고대의 놋-사람 문화에 대한 자부심으로, 딜문 도시의 장엄하며 천국과 같은 전통을 위해서, 이러한 나중의 영광스러운 추억을 무시했습니다.

77:4.10 (860.5) 4. The northern Nodites and Amadonites — the Vanites. This group arose prior to the Bablot conflict. These northernmost Nodites were descendants of those who had forsaken the leadership of Nod and his successors for that of Van and Amadon. 북쪽의 놋-사람들과 아마돈-사람들 – 반-사람들. 이 집단은 바블롯 충돌 이전에 생겼습니다. 북단(北端)의 이 놋-사람들은 반과 아마돈의 지도력을 위해, 놋과 그의 후계자들의 지도력을 버린 자들의 후손들이었습니다.

77:4.11 (860.6) Some of the early associates of Van subsequently settled about the shores of the lake which still bears his name, and their traditions grew up about this locality. Ararat became their sacred mountain, having much the same meaning to later-day Vanites that Sinai had to the Hebrews. Ten thousand years ago the Vanite ancestors of the Assyrians taught that their moral law of seven commandments had been given to Van by the Gods upon Mount Ararat. They firmly believed that Van and his associate Amadon were taken alive from the planet while they were up on the mountain engaged in worship. 반의 초기 동료 중 일부는 그후 여전히 그의 이름을 지닌 호숫가 부근에 정착하였고, 이 장소 근처에서 그들의 전통들이 자랐습니다. 히브리인들에게 시나이가 지녔던 거의 같은 의미로 근대의 반-사람들에게 아라랏은 신성한 산이 되었습니다. 10,000년 전에, 앗시리아인들의 반-사람 조상들은, 아라랏 산에서 하나님들이 자신들의 도덕법 7계명들을 반에게 주었다고 가르쳤습니다. 그들은 반과 그의 동료 아마돈이 산에서 경배하는 중에서 행성에서 산 채로 올라갔다고 굳게 믿었습니다.

77:4.12 (860.7) Mount Ararat was the sacred mountain of northern Mesopotamia, and since much of your tradition of these ancient times was acquired in connection with the Babylonian story of the flood, it is not surprising that Mount Ararat and its region were woven into the later Jewish story of Noah and the universal flood. 아라랏 산은 메소포타미아 북쪽의 신성한 산이었고, 이러한 고대의 여러 너희 전통은 바빌로니아인의 홍수 이야기와 연결되어 형성되었기 때문에, 아라랏 산과 그 지역이 노아와 세계적 홍수에 관한 후대 유대인들의 이야기로 엮인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77:4.13 (860.8) About 35,000 B.C. Adamson visited one of the easternmost of the old Vanite settlements to found his center of civilization. 기원 전 약 35,000년경에, 아담선이 자신의 문명 중심지를 설립하기 위해 가장 동쪽에 있는 반-사람의 옛 정착지들 중 한 곳을 방문했습니다.

5. Adamson and Ratta 아담선과 롸타

77:5.1 (861.1) Having delineated the Nodite antecedents of the ancestry of the secondary midwayers, this narrative should now give consideration to the Adamic half of their ancestry, for the secondary midwayers are also the grandchildren of Adamson, the first-born of the violet race of Urantia. 2차 중도자들의 조상에 속한 놋-사람 내력을 기술하면서, 이 이야기는 지금 그들 계보에서 아담적 절반을 고려해야 하는데, 2차 중도자들은 또한, 유란시아 보라 인종의 장남, 아담선의 손자들이기 때문입니다.

77:5.2 (861.2) Adamson was among that group of the children of Adam and Eve who elected to remain on earth with their father and mother. Now this eldest son of Adam had often heard from Van and Amadon the story of their highland home in the north, and sometime after the establishment of the second garden he determined to go in search of this land of his youthful dreams. 아담선은 자신들의 부모와 함께 지상에 남기로 택한 아담과 이브의 자녀 무리에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 아담의 장남은 반과 아마돈으로부터 북쪽 고지(高地)에 있는 그들의 고향 이야기를 가끔 들었고, 둘째 동산의 건립 후 어느 날 그는 자신의 유년기에 꿈에 그리던 이 땅을 찾아가기로 했습니다.

77:5.3 (861.3) Adamson was 120 years old at this time and had been the father of thirty-two pure-line children of the first garden. He wanted to remain with his parents and assist them in upbuilding the second garden, but he was greatly disturbed by the loss of his mate and their children, who had all elected to go to Edentia along with those other Adamic children who chose to become wards of the Most Highs. 이때 아담선은 120세였고 첫째 동산에 속한 32 순계(純系) 자녀들의 아버지였습니다. 그는 자기 부모들과 함께 남아서 둘째 동산을 설립하는 그들을 도우려 했지만, 그는, 지고(至高)자들의 피보호자들이 되기로 선택한, 아담의 다른 자녀들과 함께 에덴시아에 가기로 모두 결정한 자기 아내와 자녀들의 손실로 인해 많이 불안했습니다.

77:5.4 (861.4) Adamson would not desert his parents on Urantia, he was disinclined to flee from hardship or danger, but he found the associations of the second garden far from satisfying. He did much to forward the early activities of defense and construction but decided to leave for the north at the earliest opportunity. And though his departure was wholly pleasant, Adam and Eve were much grieved to lose their eldest son, to have him go out into a strange and hostile world, as they feared, never to return. 아담선은 유란시아에 자기 부모들을 버리고 싶지 않았고, 그는 고난과 위험을 피하려 하지 않았지만, 둘째 동산의 공동 사회가 만족스럽지 않았습니다. 그는 초기 방어와 건설 활동의 진척에 크게 공헌했지만 가능한 이른 기회에 북쪽으로 떠나려고 결심했습니다. 그의 출발은 아주 기뻤지만, 아담과 이브는 자신들의 장자가 낯선 적대적 세상에 나가서, 돌아오지 않을까 두려워했기 때문에 그를 잃을까 봐 몹시 슬펐습니다.

77:5.5 (861.5) A company of twenty-seven followed Adamson northward in quest of these people of his childhood fantasies. In a little over three years Adamson’s party actually found the object of their adventure, and among these people he discovered a wonderful and beautiful woman, twenty years old, who claimed to be the last pure-line descendant of the Prince’s staff. This woman, Ratta, said that her ancestors were all descendants of two of the fallen staff of the Prince. She was the last of her race, having no living brothers or sisters. She had about decided not to mate, had about made up her mind to die without issue, but she lost her heart to the majestic Adamson. And when she heard the story of Eden, how the predictions of Van and Amadon had really come to pass, and as she listened to the recital of the Garden default, she was encompassed with but a single thought — to marry this son and heir of Adam. And quickly the idea grew upon Adamson. In a little more than three months they were married. 27명의 무리가 아담선의 어린 시절 환상의 이 사람들을 찾으러 북쪽으로 따라갔습니다. 3년이 조금 넘어 아담선의 일행은 자기들 모험의 목표를 실제로 발견했고, 그는 이 사람 중에서, 왕자 참모진의 최후 순계 후손이라고 주장하는, 놀랍도록 아름다운 20세 여성을 발견했습니다. 이 여성 롸타는, 자기 조상은 모두, 왕자의 타락한 참모진 중 두 사람의 후손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자기 종족에서 최후로 남았고, 살아 있는 형제와 자매들이 아무도 없었습니다. 그녀는 거의 결혼하지 않기로 정했으며, 자손 없이 죽기로 결단했지만, 장엄한 아담선에게 마음을 주었습니다. 그리고 그녀가 에덴의 이야기, 반과 아마돈의 예언들이 정말로 어떻게 일어났는지 들었을 때, 그리고 에덴의 의무-불이행에 관한 이야기를 경청하면서, 이 아담의 아들 후계자와 결혼하려는 오직 한가지 생각에 사로잡혔습니다. 그리고 그 생각이 곧 아담선에게 점점 들어왔습니다. 3개월이 조금 지나서 그들은 결혼했습니다.

77:5.6 (861.6) Adamson and Ratta had a family of sixty-seven children. They gave origin to a great line of the world’s leadership, but they did something more. It should be remembered that both of these beings were really superhuman. Every fourth child born to them was of a unique order. It was often invisible. Never in the world’s history had such a thing occurred. Ratta was greatly perturbed — even superstitious — but Adamson well knew of the existence of the primary midwayers, and he concluded that something similar was transpiring before his eyes. When the second strangely behaving offspring arrived, he decided to mate them, since one was male and the other female, and this is the origin of the secondary order of midwayers. Within one hundred years, before this phenomenon ceased, almost two thousand were brought into being. 아담선과 롸타는 67명의 자녀로 가족을 이루었습니다. 그들은 위대한 세상 지도력 계보의 혈통이었지만, 그들은 더 많은 일을 했습니다(77.2.2). 이 두 존재가 정말 초(超)인간(超)이었음을 기억해야 합니다. 그들에게 태어나는 네 번째 자녀는 독특한 계층에 속했습니다. 자주 눈에 보이지 않았습니다. 세상 역사에서 그런 일은 한 번도 없었습니다. 롸타는 매우 불안해서 – 미신에 사로잡히기도 했지만 – 아담선은 1차 중도자들의 실체를 잘 알았고, 그는 비슷한 일이 자기 눈앞에서 일어나고 있다고 결론을 내렸습니다. 이상히 행동하는 둘째 자녀가 태어나자, 하나는 남자였고 다른 하나는 여자였기 때문에, 그는 그들을 부부가 되게 하기로 정했는데, 이것이 2차 계층 중도자들의 기원입니다. 100년 동안, 이 현상이 멈추기 전에, 거의 2,000명이 태어났습니다.

77:5.7 (862.1) Adamson lived for 396 years. Many times he returned to visit his father and mother. Every seven years he and Ratta journeyed south to the second garden, and meanwhile the midwayers kept him informed regarding the welfare of his people. During Adamson’s life they did great service in upbuilding a new and independent world center for truth and righteousness. 아담선은 396년 살았습니다. 그는 여러 번 자기 아버지와 어머니를 방문하러 돌아갔습니다. 7년마다 그와 롸타는 남쪽 둘째 동산으로 여행했고, 그동안 중도자들이 그에게 그 민족들의 복지에 관해 계속 알렸습니다. 아담선의 일생, 그들은 진리와 공의(公義)의 새롭고 독립된 세계 중심지를 개량하는 일에 크게 봉사했습니다.

77:5.8 (862.2) Adamson and Ratta thus had at their command this corps of marvelous helpers, who labored with them throughout their long lives to assist in the propagation of advanced truth and in the spread of higher standards of spiritual, intellectual, and physical living. And the results of this effort at world betterment never did become fully eclipsed by subsequent retrogressions. 아담선과 롸타는 이렇게 놀라운 조력(助力)단(團)을 다스렸는데, 이들은 그들과 함께 그들이 오래 사는 내내 진보한 진리의 전파와 영적·지적 및 육체적 생활의 더 높은 기준을 전파하는 일에 지원하면서 수고했습니다. 세계를 개선하는 이 노력의 결과는 나중의 퇴보로 결코 충분히 무색해지지 않았습니다.

77:5.9 (862.3) The Adamsonites maintained a high culture for almost seven thousand years from the times of Adamson and Ratta. Later on they became admixed with the neighboring Nodites and Andonites and were also included among the “mighty men of old.” And some of the advances of that age persisted to become a latent part of the cultural potential which later blossomed into European civilization. 아담선-사람들은 아담선과 롸타의 시대로부터 거의 7,000년 동안 높은 정신문명을 유지했습니다. 나중에 그들은 이웃 놋-사람들 및 안돈-사람들과 섞였고, 역시 “고대의 용사들(창6:4)” 가운데 포함되었습니다. 그리고 그 시대 진보의 일부는 문화적 잠재력 중 숨어 있는 부분으로 존속하다가 나중에 유럽 문명이 되었습니다.

77:5.10 (862.4) This center of civilization was situated in the region east of the southern end of the Caspian Sea, near the Kopet Dagh. A short way up in the foothills of Turkestan are the vestiges of what was onetime the Adamsonite headquarters of the violet race. In these highland sites, situated in a narrow and ancient fertile belt lying in the lower foothills of the Kopet range, there successively arose at various periods four diverse cultures respectively fostered by four different groups of Adamson’s descendants. It was the second of these groups which migrated westward to Greece and the islands of the Mediterranean. The residue of Adamson’s descendants migrated north and west to enter Europe with the blended stock of the last Andite wave coming out of Mesopotamia, and they were also numbered among the Andite-Aryan invaders of India. 이 문명 중심지는 카스피해(海)의 남단(南端) 동쪽 지역, 코펫 다그 근처에 있었습니다. 투르키스탄 산기슭에서 위로 짧은 길은 옛날 보라 종족의 아담선 본부들의 흔적입니다. 코펫 산맥의 낮은 산기슭에 놓인 좁은 고대의 비옥한 지대에 있는 이 고지대(高地帶)에, 아담선 후손들에 속한 네 개의 다른 집단들이 각각 양성(養成)한 네 개의 다양한 문화들이 다양한 시기에 연속해서 일어났습니다. 이 중 둘째 집단이 서쪽의 그리스와 지중해의 섬들로 이주했습니다. 나머지 아담선 후손들은, 메소포타미아에서 최후로 나온 안드-사람 떼의 혼합 혈통과 함께, 북쪽과 서쪽을 통해 유럽으로 이주해 들어갔고, 그들도 인도의 안드-사람-아리아인(人) 침입자 중에 있었습니다.

6. The Secondary Midwayers 2차 중도자들

77:6.1 (862.5) While the primary midwayers had a well-nigh superhuman origin, the secondary order are the offspring of the pure Adamic stock united with a humanized descendant of ancestors common to the parentage of the senior corps. 1차 중도자들은 거의 초(超)인간적 기원을 지녔지만, 2차 계층은, 선임단(團) 가문에 공통된 조상의 인간화 후손과 연합된, 순혈(純血) 아담 혈통의 자손입니다.

77:6.2 (862.6) Among the children of Adamson there were just sixteen of the peculiar progenitors of the secondary midwayers. These unique children were equally divided as regards sex, and each couple was capable of producing a secondary midwayer every seventy days by a combined technique of sex and nonsex liaison. And such a phenomenon was never possible on earth before that time, nor has it ever occurred since. 아담선의 자녀 중 2차 중도자들의 특이한 조상은 16명뿐이었습니다. 이 독특한 자녀들은 성별(性別)로 똑같이 나뉘었는데(8쌍), 각 쌍은 성(性) 및 무성(無性) 관계의 결합 기법으로 2차 중도자를 70일마다 출산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그런 현상은 그 이전에 지상에서 결코 가능한 적이 없었고, 그 이후에도 일어나지 않았습니다.

77:6.3 (862.7) These sixteen children lived and died (except for their peculiarities) as mortals of the realm, but their electrically energized offspring live on and on, not being subject to the limitations of mortal flesh. 이 자녀들 16명은 (특이함을 제외하고) 필사자들 부류로서 살다가 죽었지만, 필사 육신의 취약점 없이, 전기(電氣)로 동력이 공급되는 그 자손은 계속 살아갑니다.

77:6.4 (862.8) Each of the eight couples eventually produced 248 midwayers, and thus did the original secondary corps — 1,984 in number — come into existence. There are eight subgroups of secondary midwayers. They are designated as A-B-C the first, second, third, and so on. And then there are D-E-F the first, second, and so on. 8쌍들은 각각 결국 중도자 248명을 낳아서, 기원적 2차단(團)은 – 1,984명이 생겼습니다. 2차 중도자들은 8개의 소집단(小集團)이 있습니다. 그들은 A-B-C 첫째, 둘째, 셋째 등으로 불립니다. 그 후 D-E-F 첫째 둘째, 등이 있습니다.

77:6.5 (862.9) After the default of Adam the primary midwayers returned to the service of the Melchizedek receivers, while the secondary group were attached to the Adamson center until his death. Thirty-three of these secondary midwayers, the chiefs of their organization at the death of Adamson, endeavored to swing the whole order over to the service of the Melchizedeks, thus effecting a liaison with the primary corps. But failing to accomplish this, they deserted their companions and went over in a body to the service of the planetary receivers. 아담의 의무-불이행 이후 1차 중도자들은 멜기세덱 수령자들의 업무로 돌아왔고, 한편 2차 집단은 아담선이 죽을 때까지 그에게 소속되었습니다. 아담선이 죽을 때 이 2차 중도자들 조직의 수석들 33명이 전체 계층을 멜기세덱의 전반적 업무로 전환하여 1차단(團)과 접촉하려 했습니다. 그러나 이것을 이루지 못하자, 그들은 자기 동료들을 버리고 단체로 행성 수령자들의 업무로 넘어갔습니다.

77:6.6 (863.1) After the death of Adamson the remainder of the secondary midwayers became a strange, unorganized, and unattached influence on Urantia. From that time to the days of Machiventa Melchizedek they led an irregular and unorganized existence. They were partially brought under control by this Melchizedek but were still productive of much mischief up to the days of Christ Michael. And during his sojourn on earth they all made final decisions as to their future destiny, the loyal majority then enlisting under the leadership of the primary midwayers. 아담선이 죽은 후 남은 2차 중도자들은 유란시아에서 소외되어 조직이 없는 무소속 세력이 되었습니다. 그때부터 마키벤타 멜기세덱의 시절까지, 그들은 비정상적인 미조직 생활을 했습니다. 이 멜기세덱이 그들을 부분적으로 조정했지만, 그리스도 미가엘의 시절까지 여전히 여러 해악(害惡)을 끼쳤습니다. 그가 지상에 머무는 동안, 그들은 모두 자신들의 미래 운명에 대해 최종적 결정을 내렸는데, 충성스러운 다수는 그때 1차 중도자들의 지도력에 참여했습니다.

7. The Rebel Midwayers 반역한 중도자들

77:7.1 (863.2) The majority of the primary midwayers went into sin at the time of the Lucifer rebellion. When the devastation of the planetary rebellion was reckoned up, among other losses it was discovered that of the original 50,000, 40,119 had joined the Caligastia secession. 다수의 1차 중도자들은 루시퍼 반란 당시 죄에 빠졌습니다. 행성 반란의 참해(慘害참혹한 손해)를 합산하자, 다른 손실 중, 본래 50,000명에서 40,119명이 칼리가스티아 탈퇴에 합류한 것이 드러났습니다.

77:7.2 (863.3) The original number of secondary midwayers was 1,984, and of these 873 failed to align themselves with the rule of Michael and were duly interned in connection with the planetary adjudication of Urantia on the day of Pentecost. No one can forecast the future of these fallen creatures. 2차 중도자들의 원래 수(數)는 1,984명이었고, 그중 이 873명은 미가엘의 통치와 손을 잡지 못했고, 오순절 날 유란시아의 행성 판결과 관련하여 정식으로 감금(監禁)되어 있습니다. 이 타락한 창조물의 미래는 아무도 예측할 수 없습니다.

77:7.3 (863.4) Both groups of rebel midwayers are now held in custody awaiting the final adjudication of the affairs of the system rebellion. But they did many strange things on earth prior to the inauguration of the present planetary dispensation. 두 집단의 반란 중도자들은 체계 반란 사건에 대한 최종 판결을 기다리며 지금 감금(監禁)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현(現) 행성 섭리시대(천계天啓)가 시작되기 전에 지상에서 여러 이상한 행위들을 했습니다.

77:7.4 (863.5) These disloyal midwayers were able to reveal themselves to mortal eyes under certain circumstances, and especially was this true of the associates of Beelzebub, the leader of the apostate secondary midwayers. But these unique creatures must not be confused with certain of the rebel cherubim and seraphim who also were on earth up to the time of Christ’s death and resurrection. Some of the older writers designated these rebellious midway creatures as evil spirits and demons, and the apostate seraphim as evil angels. 불충한 이 중도자들은 어떤 상황에서 필사자들 눈에 스스로 드러낼 수 있었으며, 특히 이것은 바알세불, 즉 배교(背敎신앙을 버린)한 2차 중도자들 지도자의 동료들에게 해당하였습니다. 그러나 이 독특한 창조물들을, 그리스도의 죽음과 부활의 때까지 역시 지상에 있었던 반역한 어떤 케루빔과 세라핌 천사들로, 혼동하지 말아야 합니다. 일부 옛 작가들은, 이 반역한 중도 창조물들을 악한 영들 및 악령들로, 배교한 세라핌 천사들을 악한 천사들로 불렀습니다.

77:7.5 (863.6) On no world can evil spirits possess any mortal mind subsequent to the life of a Paradise bestowal Son. But before the days of Christ Michael on Urantia — before the universal coming of the Thought Adjusters and the pouring out of the Master’s spirit upon all flesh — these rebel midwayers were actually able to influence the minds of certain inferior mortals and somewhat to control their actions. This was accomplished in much the same way as the loyal midway creatures function when they serve as efficient contact guardians of the human minds of the Urantia reserve corps of destiny at those times when the Adjuster is, in effect, detached from the personality during a season of contact with superhuman intelligences. 천국 증여 아들의 일생 이후에, 어떤 세상도 악한 영(靈)들이 필사 마음을 결코 사로잡을 수 없습니다. 그러나 유란시아에 그리스도 미가엘의 시절 이전(以前) – 생각 조율자들이 우주적으로 도래하고 모든 육체에 주(主)의 영(靈)이 쏟아져 나오기 전(前) – 이 반역한 중도자들이 어떤 열등한 필사자들의 마음들에 사실 영향을 미쳐서 어느 정도 그들의 행동을 조정할 수 있었습니다. 조율자가 초(超)인간 지능존재들과 접촉하던 기간 동안 사실상 그 고유성에서 분리될 때, 충성스러운 중도 창조물들이 유란시아 운명의 예비단(團)에 속한 인간 마음들에 유능하게 접촉하는 수호(守護)자들로서 봉사하는 그때, 그들이 활동하는 경우 이것이 아주 똑같이 이루어졌습니다.

77:7.6 (863.7) It is no mere figure of speech when the record states: “And they brought to Him all sorts of sick people, those who were possessed by devils and those who were lunatics.” Jesus knew and recognized the difference between insanity and demoniacal possession, although these states were greatly confused in the minds of those who lived in his day and generation. “그리고 그들이 그에게 각종 병에 걸린 사람들, 귀신들린 자들과 간질(癎疾)하는 자들을 데려왔습니다(마4:24).”라고 진술하는 기록은 단지 비유적 표현이 아닙니다. 예수님은 정신병과 귀신들린 빙의(憑依)의 차이를 알고 분간하셨지만, 그 당시 세대에 살았던 자들의 마음에는 이런 상태들이 아주 혼란스러웠습니다.

77:7.7 (863.8) Even prior to Pentecost no rebel spirit could dominate a normal human mind, and since that day even the weak minds of inferior mortals are free from such possibilities. The supposed casting out of devils since the arrival of the Spirit of Truth has been a matter of confounding a belief in demoniacal possession with hysteria, insanity, and feeble-mindedness. But just because Michael’s bestowal has forever liberated all human minds on Urantia from the possibility of demoniacal possession, do not imagine that such was not a reality in former ages. 오순절 이전에도, 어떤 반역한 영(靈)이 결코 정상(보통) 인간 마음을 지배할 수 없었으며, 그날 이후 열등한 필사자들의 연약한 마음도 그런 가능성이 없습니다. 진리의 영(靈)이 도착한 이후에 소위 악령(惡靈) 축사(逐邪내쫓음)는, 귀신들린 빙의(憑依)를 히스테리(병적 흥분), 정신병 및 정신-박약(薄弱지적장애 IQ70이하)과 혼동하는 것으로 믿는 문제였습니다. 그러나 바로 미가엘의 증여가 유란시아에 있는 모든 인간 마음들을 귀신들린 빙의(憑依) 가능성에서 영원히 벗어나게 했기 때문에, 그런 일이 이전(以前) 시대에 실체가 아니었다고 추측하지 말아야 합니다.

77:7.8 (864.1) The entire group of rebel midwayers is at present held prisoner by order of the Most Highs of Edentia. No more do they roam this world on mischief bent. Regardless of the presence of the Thought Adjusters, the pouring out of the Spirit of Truth upon all flesh forever made it impossible for disloyal spirits of any sort or description ever again to invade even the most feeble of human minds. Since the day of Pentecost there never again can be such a thing as demoniacal possession. 반역한 모든 중도자들은 현재 에덴시아 지고(至高)자들의 명령에 의해 포로로 잡혀 있습니다. 그들은 이제 해악(害惡)을 일삼으며 이 세상을 돌아다니지 않습니다. 생각 조율자들의 현존과 관계없이, 모든 육체에 진리의 영(靈)이 부어져서 어떤 종류, 어떤 등급의 불충한 영(靈)들이 심지어 가장 박약한 인간 마음들에 결코 다시 침입하는 것은 영원히 불가능하게 되었습니다. 오순절 날 이후 귀신들린 빙의(憑依) 같은 그런 일은 결코 다시 있을 수 없습니다.

8. The United Midwayers 연합한 중도자들

77:8.1 (864.2) At the last adjudication of this world, when Michael removed the slumbering survivors of time, the midway creatures were left behind, left to assist in the spiritual and semispiritual work on the planet. They now function as a single corps, embracing both orders and numbering 10,992. The United Midwayers of Urantia are at present governed alternately by the senior member of each order. This regime has obtained since their amalgamation into one group shortly after Pentecost. 최근의 이 세상 판결에서 미가엘이 잠자는 시간의 생존자들을 옮겼을 때, 중도 창조물들은, 행성에 있는 영적(靈的)·반(半)영적(靈的) 업무를 돕도록, 뒤에 남았습니다. 그들은 이제 두 계층을 포함한 10,992명 수(數)의 단일단(團)으로 활동합니다. 유란시아의 연합 중도자들은 현재 각 계층의 선임 요원이 교대로 다스립니다. 오순절 직후 한 집단으로 합병된 이후 이 체제가 행해지고 있습니다.

77:8.2 (864.3) The members of the older or primary order are generally known by numerals; they are often given names such as 1-2-3 the first, 4-5-6 the first, and so on. On Urantia the Adamic midwayers are designated alphabetically in order to distinguish them from the numerical designation of the primary midwayers. 더 오래된 1차 계층 요원은 대개 숫자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들은 종종 첫째 1-2-3, 첫째 4-5-6 등으로 이름을 말합니다. 유란시아에서 아담의 중도자들은, 숫자로 부르는 1차 중도자들과 구별하기 위해, 알파벳 순서로 불립니다.

77:8.3 (864.4) Both orders are nonmaterial beings as regards nutrition and energy intake, but they partake of many human traits and are able to enjoy and follow your humor as well as your worship. When attached to mortals, they enter into the spirit of human work, rest, and play. But midwayers do not sleep, neither do they possess powers of procreation. In a certain sense the secondary group are differentiated along the lines of maleness and femaleness, often being spoken of as “he” or “she.” They often work together in such pairs. 두 계층은 영양 및 에너지 섭취의 관점에서 비(非)물질 존재들이지만, 그들은 인간적 특색들이 많으며 너희 유머와 경배를 누리고 행할 수 있습니다. 필사자들에게 마음을 기울일 때 그들은 인간 업무, 휴식 및 놀이의 영(정신)을 공감합니다. 그러나 중도자들은 잠자지 않으며 번식력(繁殖力)도 없습니다. 어떤 의미에서 2차 집단은 남성다움과 여성다움의 계열로 구별되며, 자주 “그” 또는 “그녀”로 불립니다. 그들은 흔히 그런 쌍으로 함께 일합니다.

77:8.4 (864.5) Midwayers are not men, neither are they angels, but secondary midwayers are, in nature, nearer man than angel; they are, in a way, of your races and are, therefore, very understanding and sympathetic in their contact with human beings; they are invaluable to the seraphim in their work for and with the various races of mankind, and both orders are indispensable to the seraphim who serve as personal guardians to mortals. 중도자들은 사람들도 아니고 천사들도 아니지만, 2차 중도자들은 사실 천사보다는 사람에 더 가깝습니다. 그들은 어떤 면에서 너희 인종에 속하므로 인간들과 접촉할 때, 이해와 공감이 빠릅니다. 그들은 여러 종족의 인류를 위해, 이들과 함께 일할 때, 세라핌 천사들에게 매우 소중하며, 두 계층은 필사자에게 고유적 수호(守護)자들로서 섬기는 세라핌 천사들에게 절대 필요합니다.

77:8.5 (864.6) The United Midwayers of Urantia are organized for service with the planetary seraphim in accordance with innate endowments and acquired skills, in the following groups: 유란시아의 연합한 중도자들은 타고난 재능과 습득한 기술에 따라 행성의 세라핌 천사들을 섬기도록 다음 집단들로 구성되었습니다.

77:8.6 (864.7) 1. Midway messengers. This group bear names; they are a small corps and are of great assistance on an evolutionary world in the service of quick and reliable personal communication. 중도 메신저들. 이 집단은 이름을 갖고 있습니다. 그들은 소규모 단(團)으로, 진화 세계의 신속하며 확실한 고유적 소통 업무에서 큰 도움이 됩니다.

77:8.7 (864.8) 2. Planetary sentinels. Midwayers are the guardians, the sentinels, of the worlds of space. They perform the important duties of observers for all the numerous phenomena and types of communication which are of import to the supernatural beings of the realm. They patrol the invisible spirit realm of the planet. 행성 감시자들. 중도자들은 공간 세계들의 수호(守護)자들, 감시(監視)자들입니다. 그들은 영역의 초(超)자연적 존재들에게 중요한, 수많은 현상과 수많은 유형의 통신에 중요한 관찰자의 임무를 수행합니다. 그들은 행성의 보이지 않는 영(靈) 영역을 순찰(巡察)합니다.

77:8.8 (865.1) 3. Contact personalities. In the contacts made with the mortal beings of the material worlds, such as with the subject through whom these communications were transmitted, the midway creatures are always employed. They are an essential factor in such liaisons of the spiritual and the material levels. 접촉 고유성들. 물질세계들의 필사 존재들과 접촉할 때, 이런 통신문들이 전달된 사람의 경우처럼, 중도 창조물들이 항상 사용됩니다. 그들은 영적 수준과 물질 수준의 그런 접촉에서 필수 요소입니다.

77:8.9 (865.2) 4. Progress helpers. These are the more spiritual of the midway creatures, and they are distributed as assistants to the various orders of seraphim who function in special groups on the planet. 진보 조수(助手)들. 이들은 더 영적인 중도 창조물들이며, 그들은 행성에서 특별 집단으로 활동하는 다양한 세라핌 천사들 계층들의 조수들로 분류됩니다.

77:8.10 (865.3) Midwayers vary greatly in their abilities to make contact with the seraphim above and with their human cousins below. It is exceedingly difficult, for instance, for the primary midwayers to make direct contact with material agencies. They are considerably nearer the angelic type of being and are therefore usually assigned to working with, and ministering to, the spiritual forces resident on the planet. They act as companions and guides for celestial visitors and student sojourners, whereas the secondary creatures are almost exclusively attached to the ministry of the material beings of the realm. 중도자들은 위로 세라핌 천사들 및 아래로 인간 사촌들과 접촉하는 능력이 매우 다양합니다. 실례로, 1차 중도자들은 물질 매개자들과 직접적 접촉이 몹시 어렵습니다. 그들은 천사 유형의 존재들에 상당히 더 가까우므로 행성에 늘 있는 영적 기세들과 함께 일하고 그들을 돌보도록 배정됩니다. 그들은 천상의 방문자들과 학생 체류자들을 위한 동반자들과 안내자들로서 행동하는 반면에 2차 창조물들은 거의 오로지 영역의 물질 존재들을 보살피도록 배속됩니다.

77:8.11 (865.4) The 1,111 loyal secondary midwayers are engaged in important missions on earth. As compared with their primary associates, they are decidedly material. They exist just outside the range of mortal vision and possess sufficient latitude of adaptation to make, at will, physical contact with what humans call “material things.” These unique creatures have certain definite powers over the things of time and space, not excepting the beasts of the realm. 1,111명의 충성스러운 2차 중도자들은 지구에서 중요한 임무에 종사합니다. 그들의 1차 동료들과 비교해서, 그들은 확실히 물질적입니다. 그들은 필사 시력의 범위 바로 바깥에 존재하며, 인간들이 “물질적 사물들”이라고 부르는 것들과 임의로 물리적으로 접촉하는, 충분한 적응 범위를 소유합니다. 이 독특한 창조물들은, 영역의 짐승들도 제외하지 않고, 시간과 공간의 사물들에 대해 한정적인 어떤 권능이 있습니다.

77:8.12 (865.5) Many of the more literal phenomena ascribed to angels have been performed by the secondary midway creatures. When the early teachers of the gospel of Jesus were thrown into prison by the ignorant religious leaders of that day, an actual “angel of the Lord” “by night opened the prison doors and brought them forth.” But in the case of Peter’s deliverance after the killing of James by Herod’s order, it was a secondary midwayer who performed the work ascribed to an angel. 천사들의 탓으로 여기는, 더 많은 여러 문자 그대로의 현상들은 2차 중도 창조물들이 행한 것입니다. 당시 무지한 종교 지도자들이 예수 복음의 초기 교사들을 투옥했을 때, 실제 “주(主)의 천사”가 “밤에 옥문을 열고 그들을 끌어내었습니다(행5:19).” 아니, 헤롯의 명령으로 야고보가 죽은 후 베드로가 구출된 경우에, 2차 중도자가 천사의 탓으로 여겨진 그 일을 수행했습니다(행12:7-10).

77:8.13 (865.6) Their chief work today is that of unperceived personal-liaison associates of those men and women who constitute the planetary reserve corps of destiny. It was the work of this secondary group, ably seconded by certain of the primary corps, that brought about the co-ordination of personalities and circumstances on Urantia which finally induced the planetary celestial supervisors to initiate those petitions that resulted in the granting of the mandates making possible the series of revelations of which this presentation is a part. But it should be made clear that the midway creatures are not involved in the sordid performances taking place under the general designation of “spiritualism.” The midwayers at present on Urantia, all of whom are of honorable standing, are not connected with the phenomena of so-called “mediumship”; and they do not, ordinarily, permit humans to witness their sometimes necessary physical activities or other contacts with the material world, as they are perceived by human senses. 오늘날 그들의 주된 업무는, 운명의 행성 예비단(團)을 구성하는 그 남녀들과 눈에 띄지 않게 개인적으로-접촉하는 동료의 업무입니다. 유란시아에 있는 고유성들과 상황들의 정합(整合)을 야기한, 이 2차 집단의 업무는, 특정한 1차 단(團)이 훌륭한 지원으로, 마침내 천상의 행성 감독자들이 명령을 승인하게 된 그 청원을 시작하도록 유도했고, 이 제시의 일부인 일련의 계시를 가능하게 했습니다. 그러나 중도 창조물들이 “강신술(降神術기도와 주문으로 신이 내리는 술법)”이라는 일반 명칭 아래에서 벌어지는 천한 조작극에는 관여하지 않는다는 것을 분명히 해야만 합니다. 현재 유란시아에 있는 중도자들은 모두 고결한 신분으로 소위 “영매(靈媒혼령과 인간의 매개)의 역할” 현상과 관련이 없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보통 인간들이, 인간의 감각들로 감지하듯이, 간혹 자신들의 필요한 물리적 활동이나 물질세계와의 다른 접촉을, 인간들이 목격하도록 허락하지 않습니다.

9. The Permanent Citizens of Urantia 유란시아의 영구 시민

77:9.1 (865.7) Midwayers may be regarded as the first group of the permanent inhabitants to be found on the various orders of worlds throughout the universes in contrast with evolutionary ascenders like the mortal creatures and the angelic hosts. Such permanent citizens are encountered at various points in the Paradise ascent. 중도자들은, 필사 창조물들 및 천사 무리 같은 진화적 상승자들과 달리, 온 우주 세계들의 여러 계층에서 발견되는 영구 거주자 중 첫 집단으로 여겨질 수 있습니다. 그런 영구 시민들은 천국으로 상승하는 다양한 장소에서 마주치게 됩니다.

77:9.2 (866.1) Unlike the various orders of celestial beings who are assigned to minister on a planet, the midwayers live on an inhabited world. The seraphim come and go, but the midway creatures remain and will remain, albeit they are nonetheless ministers for being natives of the planet, and they provide the one continuing regime which harmonizes and connects the changing administrations of the seraphic hosts. 행성에서 사역하도록 임명된 여러 계층의 천상 존재들과 다르게, 중도자들은 거주 세계에서 살아갑니다. 세라핌 천사들은 오고 가지만, 중도 창조물들은 머물러 남아 있을 것이며, 그들은 행성의 원주민이 된 사역자들임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세라핌 천사 무리의 변화하는 경영과 일치되도록 연결하는, 하나의 연속적인 체제를 마련합니다.

77:9.3 (866.2) As actual citizens of Urantia, the midwayers have a kinship interest in the destiny of this sphere. They are a determined association, persistently working for the progress of their native planet. Their determination is suggested by the motto of their order: “What the United Midwayers undertake, the United Midwayers do.” 유란시아의 현재 시민들로서, 중도자들은 이 구체의 운명에 공통 관심이 있습니다. 그들은 단호한 단체이며, 자신들이 태어난 행성의 진보를 위해 끊임없이 일합니다. 그들 계층의 표어로 그들의 결단이 드러납니다. “연합 중도자들이 떠맡은 일은 연합 중도자들이 행합니다.”

77:9.4 (866.3) Although their ability to traverse the energy circuits makes planetary departure feasible to any midwayer, they have individually pledged themselves not to leave the planet prior to their sometime release by the universe authorities. Midwayers are anchored on a planet until the ages of settled light and life. With the exception of 1-2-3 the first, no loyal midway creatures have ever departed from Urantia. 에너지 회로를 횡단하는 그들의 능력으로 어떤 중도자도 행성을 떠날 수 있지만, 우주 당국이 언젠가 그들을 풀어놓기 전에 행성을 떠나지 않겠다고 개인적으로 맹세(盟誓)했습니다. 중도자들은, 확립된 빛과 생명의 시대까지 행성에 정착해 있습니다. 1-2-3 첫째 외에, 충성된 중도 창조물들은 결코 유란시아를 떠난 적이 없습니다.

77:9.5 (866.4) 1-2-3 the first, the eldest of the primary order, was released from immediate planetary duties shortly after Pentecost. This noble midwayer stood steadfast with Van and Amadon during the tragic days of the planetary rebellion, and his fearless leadership was instrumental in reducing the casualties in his order. He serves at present on Jerusem as a member of the twenty-four counselors, having already functioned as governor general of Urantia once since Pentecost. 1차 계층의 최연장자, 1-2-3 첫째는, 오순절 직후 직접적 행성 직책에서 해제되었습니다. 이 고귀한 중도자는 행성의 반란이 있던 비극의 시절에 반과 아마돈과 함께 굳건히 견디었고, 그의 대담한 지도력은 자기 계층에서 사상자 수(數)를 줄이는 수단이 되었습니다. 그는 오순절 이후로 한 번 유란시아의 총독으로 활동했고, 현재 예루셈에서 24 조언자 요원으로 근무합니다.

77:9.6 (866.5) Midwayers are planet bound, but much as mortals talk with travelers from afar and thus learn about remote places on the planet, so do midwayers converse with celestial travelers to learn about the far places of the universe. So do they become conversant with this system and universe, even with Orvonton and its sister creations, and so do they prepare themselves for citizenship on the higher levels of creature existence. 중도자들은 행성에 묶여 있지만, 필사자들이 멀리서 온 여행자들과 말하여 행성의 먼 곳에 관해 배우는 것과 같이, 중도자들도 우주의 먼 곳에 대해 배우려고 천상의 여행자들과 대화합니다. 그렇게 그들은 이 체계와 우주, 오르본톤과 그의 자매 창조계들까지 정통하게 되었고, 그렇게 그들은 높은 수준의 창조물 실존을 위한 시민권을 준비합니다.

77:9.7 (866.6) While the midwayers were brought into existence fully developed — experiencing no period of growth or development from immaturity — they never cease to grow in wisdom and experience. Like mortals they are evolutionary creatures, and they have a culture which is a bona fide evolutionary attainment. There are many great minds and mighty spirits among the Urantia midway corps. 중도자들은 충분히 발달한 존재로 – 미숙 상태에서 성장하거나 발전하는 시기를 겪지 않고- 태어났지만, 지혜와 체험에서 끊임없이 성장합니다. 필사자들처럼 그들은 진화적 창조물들이며, 그들은 성실하게 진화로 도달한 문화를 가지고 있습니다. 유란시아의 중도자단(團) 가운데 위대한 마음들과 막강한 영(靈)들이 많이 있습니다.

77:9.8 (866.7) In the larger aspect the civilization of Urantia is the joint product of the Urantia mortals and the Urantia midwayers, and this is true despite the present differential between the two levels of culture, a differential which will not be compensated prior to the ages of light and life. 더 큰 측면에서 유란시아의 문명은 유란시아 필사자들과 유란시아 중도자들의 공동 산물이며, 두 문화 사이에 있는 수준이 현재 다르지만, 이것은 사실이며, 그 차이는 빛과 생명의 시대 이전에는 상쇄(相殺서로 비김)되지 않을 것입니다.

77:9.9 (866.8) The midway culture, being the product of an immortal planetary citizenry, is relatively immune to those temporal vicissitudes which beset human civilization. The generations of men forget; the corps of midwayers remembers, and that memory is the treasure house of the traditions of your inhabited world. Thus does the culture of a planet remain ever present on that planet, and in proper circumstances such treasured memories of past events are made available, even as the story of the life and teachings of Jesus has been given by the midwayers of Urantia to their cousins in the flesh. 불멸하는 행성 시민의 산물인 중도자 문화는, 인간의 문명을 뒤흔드는 일시적 변덕에 비교적 면역되어 있습니다. 사람의 세대들은 잊으나, 중도자들 단(團)은 기억하며, 그 기억은 너희 거주 세계 전통의 보고(寶庫)입니다. 그래서 행성의 문화는 항상 그 행성에 존재하며, 유란시아의 중도자들이 예수의 삶과 가르침의 이야기도 육신으로 자기 사촌들에게 전했듯이, 적절한 상황에서 과거 사건들의 그런 소중한 기억들을 활용하게 됩니다.

77:9.10 (867.1) Midwayers are the skillful ministers who compensate that gap between the material and spiritual affairs of Urantia which appeared upon the death of Adam and Eve. They are likewise your elder brethren, comrades in the long struggle to attain a settled status of light and life on Urantia. The United Midwayers are a rebellion-tested corps, and they will faithfully enact their part in planetary evolution until this world attains the goal of the ages, until that distant day when in fact peace does reign on earth and in truth is there good will in the hearts of men. 중도자들은 아담과 이브의 별세로 드러난 유란시아의 물질 및 영적 업무 사이에 있는 격차를 메워주는 노련한 사역자들입니다. 그들은 너희 손위 형제들과 같고, 유란시아에서 빛과 생명의 확립된 상태에 이르도록 오래 투쟁하는 전우들입니다. 연합 중도자들은 반란의 시험을 마친 단(團)이며, 이 세계가 시대의 목표에 이를 때까지, 사실 평화가 지상에 크게 유행하고, 참으로 사람들의 심정에 선의(善意)가 있게 될 그 먼 날까지, 그들은 행성 진화에 있어서 신실하게 자신들의 역할을 행할 것입니다.

77:9.11 (867.2) Because of the valuable work performed by these midwayers, we have concluded that they are a truly essential part of the spirit economy of the realms. And where rebellion has not marred a planet’s affairs, they are of still greater assistance to the seraphim. 이 중도자들이 행한 소중한 업무로 인해, 그들이 영역의 영(靈) 경륜에서 필수적 부분이라고 우리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그리고 반란으로 행성 업무가 훼손되지 않은 곳에서 그들은 훨씬 더 세라핌 천사들을 돕고 있습니다.

77:9.12 (867.3) The entire organization of high spirits, angelic hosts, and midway fellows is enthusiastically devoted to the furtherance of the Paradise plan for the progressive ascension and perfection attainment of evolutionary mortals, one of the supernal businesses of the universe — the superb survival plan of bringing God down to man and then, by a sublime sort of partnership, carrying man up to God and on to eternity of service and divinity of attainment — alike for mortal and midwayer. 높은 영(靈)들·천사 무리·중도자 동료들의 전체 조직은, 우주의 숭고한 업무 중 하나인, 진화 필사자들의 진보적 상승 및 완전성 도달을 위한 천국 계획의 증진에 열성적으로 헌신하고 있는데, 그것은, 하나님이 사람에게 내려온 후, 고귀한 유형의 협력으로, 사람을 하나님까지 이끌어, 영원히 봉사하고 신성(神性)에 도달하는 탁월한 생존 계획으로 필사자와 중도자 모두를 위한 것입니다.

77:9.13 (867.4) [Presented by an Archangel of Nebadon.][네바돈의 천사장이 제시함]

 

“Paper 77 The Midway Creatures 중도(中途) 창조물들”에 한개의 의견

댓글은 닫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