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5-6 The Second Discourse on Religion 두 번째 종교 강론

6. The Second Discourse on Religion 두 번째 종교 강론

210620 권위종교와 영(靈)의 종교 1 사26:3 주께서 심지가 견고한 자를 평강하고 평강하도록 지키시리니 이는 그가 주를 신뢰함이니이다 You will keep in perfect peace him whose mind is steadfast, because he trusts in you.

155:6.1 (1730.5) And so, while they paused in the shade of the hillside, Jesus continued to teach them regarding the religion of the spirit, in substance saying: 그래서 그들이 언덕 비탈의 그늘에 멈췄을 때, 예수께서 영(靈)의 종교에 관해 계속 가르쳤는데,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155:6.2 (1730.6) You have come out from among those of your fellows who choose to remain satisfied with a religion of mind, who crave security and prefer conformity. You have elected to exchange your feelings of authoritative certainty for the assurances of the spirit of adventurous and progressive faith. You have dared to protest against the grueling bondage of institutional religion and to reject the authority of the traditions of record which are now regarded as the word of God. Our Father did indeed speak through Moses, Elijah, Isaiah, Amos, and Hosea, but he did not cease to minister words of truth to the world when these prophets of old made an end of their utterances. My Father is no respecter of races or generations in that the word of truth is vouchsafed one age and withheld from another. Commit not the folly of calling that divine which is wholly human, and fail not to discern the words of truth which come not through the traditional oracles of supposed inspiration. 너희는 마음의 종교에 남아 만족하기로 선택하여, 안전을 갈망하고 차라리 순응하기를 택한, 그런 너희 시대 사람 중에서 빠져나왔느니라. 너희는 권위를 확신하는 너희 감정을 버리고, 모험적이고 진보적인 신앙에 속한 영(靈)의 확신을 택하였느니라. 너희는 대담하게 제도적 종교의 가혹한 속박에 맞서 항의하고, 오늘날 하느님의 말씀으로 여겨진 기록된 전통의 권위를 거절했느니라. 우리 아버지는 참으로 모세, 엘리야, 아모스, 호세아를 통해 말씀하셨지만, 이런 옛 선지자들이 자신들의 말을 마쳤을 때, 그는 세상에 진리의 말씀을 멈추지 않고 공급하셨느니라. 내 아버지는, 진리의 말씀을 한 세대에는 허락하고 다른 세대에는 허락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인종이나 세대를 차별하는 분이 아니니라. 완전히 인간적인 것을, 신적이라고 부르는 어리석음을 범하지 말고, 영감(靈感)으로 여겨진, 전통적 성언(聖言)을 통해 오지 않은 진리의 말씀을 반드시 분별(分別)하라.

155:6.3 (1731.1) I have called upon you to be born again, to be born of the spirit. I have called you out of the darkness of authority and the lethargy of tradition into the transcendent light of the realization of the possibility of making for yourselves the greatest discovery possible for the human soul to make — the supernal experience of finding God for yourself, in yourself, and of yourself, and of doing all this as a fact in your own personal experience. And so may you pass from death to life, from the authority of tradition to the experience of knowing God; thus will you pass from darkness to light, from a racial faith inherited to a personal faith achieved by actual experience; and thereby will you progress from a theology of mind handed down by your ancestors to a true religion of spirit which shall be built up in your souls as an eternal endowment. 나는 너희가 거듭나서, 영(靈)으로 태어나기를 요청하노라. 나는 너희를, 권위의 어둠과 전통의 무기력에서, 스스로 인간 혼(魂)이 할 수 있는 가장 위대한 발견 – 스스로, 그 자체로, 저절로, 하느님을 발견하고, 너희 자신의 고유한 체험에서 사실 이 모두를 행하는, 숭고한 체험의 가능성을 실현하는 초월적 빛 안으로, 소집했느니라. 그리고 그렇게 너희는 사망에서 생명으로, 전통의 권위에서 하느님을 아는 체험으로 건널 갈 수 있느니라. 그렇게 너희는 어둠에서 빛으로, 물려받은 민족 신앙에서 현실 체험의 노력으로 성취한 개인적 신앙으로 건너갈 것이니라. 그리고 그것에 의해 너희는 너희 조상들이 유산으로 남긴 마음의 신학에서 영원한 재질로 너희 혼(魂)들에 축적될 영(靈)의 참 종교로 진보하리라. 

155:6.4 (1731.2) Your religion shall change from the mere intellectual belief in traditional authority to the actual experience of that living faith which is able to grasp the reality of God and all that relates to the divine spirit of the Father. The religion of the mind ties you hopelessly to the past; the religion of the spirit consists in progressive revelation and ever beckons you on toward higher and holier achievements in spiritual ideals and eternal realities. 너희 종교는 전통적 권위의 단순한 지적 믿음에서 하느님의 실체와 아버지의 신적 영(靈)에 관련된 모든 것을 파악할 수 있는 그런 살아있는 신앙의 현실 체험으로 바뀔 것이라. 마음의 종교는 너희를 절망적으로 과거에 동여매느니라. 영(靈)의 종교는 진보적 계시에 있으며, 영적 이상(理想)들과 영원한 실체들에서 더 높고 더 거룩한 성취를 향하도록 언제나 너희에게 손짓하느니라.

155:6.5 (1731.3) While the religion of authority may impart a present feeling of settled security, you pay for such a transient satisfaction the price of the loss of your spiritual freedom and religious liberty. My Father does not require of you as the price of entering the kingdom of heaven that you should force yourself to subscribe to a belief in things which are spiritually repugnant, unholy, and untruthful. It is not required of you that your own sense of mercy, justice, and truth should be outraged by submission to an outworn system of religious forms and ceremonies. The religion of the spirit leaves you forever free to follow the truth wherever the leadings of the spirit may take you. And who can judge — perhaps this spirit may have something to impart to this generation which other generations have refused to hear? 권위의 종교는 현재 정해진 안도감을 줄 수도 있지만, 너희는 그런 일시적 만족을 위해 너희 영적 자유와 종교적 해방을 잃어버리는 대가를 치르고 있느니라. 내 아버지는 너희에게 하늘나라에 들어가는 대가로, 너희가 영적으로 혐오스럽고, 신앙이 없으며, 진실성이 없는 것들에 대한 믿음에 동의하도록 스스로 강요해야 한다고 요구하지 않으시니라. 낡은 종교적 형태와 예식 체계에 복종하여, 너희 자신의 자비·정의·진리에 대한 감각이 짓밟혀야 한다고 너희에게 요구하지 않으시니라. 영(靈)의 종교는 영원히 너희를 자유롭게 하여, 영(靈)의 이끄심이 너희를 어디로 데려가든지, 진리를 따르게 하느니라. 아마 이 영(靈)이 다른 세대들이 들으려 하지 않았던 무언가를 이 세대에 나눠줄지 누가 판단할 수 있느냐?

155:6.6 (1731.4) Shame on those false religious teachers who would drag hungry souls back into the dim and distant past and there leave them! And so are these unfortunate persons doomed to become frightened by every new discovery, while they are discomfited by every new revelation of truth. The prophet who said, “He will be kept in perfect peace whose mind is stayed on God,” was not a mere intellectual believer in authoritative theology. This truth-knowing human had discovered God; he was not merely talking about God. 굶주린 혼(魂)들을 끌고 어두운 먼 과거로 돌아가 그곳에 그들을 버리는, 그런 거짓 종교 선생들은 수치스럽지 않은가! 그래서 이런 유감스러운 사람들은 온갖 새로운 발견으로 몹시 두려워하게 되어 있으며, 게다가 그들은 온갖 새로운 진리의 계시로 당황하느니라. “마음을 하느님께 두는 자는 완전한 평온을 누릴 것이라(사26:3).”라고 말했던 선지자는 단지 권위 신학의 지적 신자가 아니었도다. 진리를 아는 이 사람은 하느님을 발견했었고, 그는 단지 하느님에 대해서 말하지 않았느니라.

210627 권위종교와 영(靈)의 종교 2 롬8:14 무릇 하나님의 영으로 인도함을 받는 사람은 곧 하나님의 아들이라 because those who are led by the Spirit of God are sons of God.

155:6.7 (1731.5) I admonish you to give up the practice of always quoting the prophets of old and praising the heroes of Israel, and instead aspire to become living prophets of the Most High and spiritual heroes of the coming kingdom. To honor the God-knowing leaders of the past may indeed be worth while, but why, in so doing, should you sacrifice the supreme experience of human existence: finding God for yourselves and knowing him in your own souls? 내가 권하노니, 너희가 항상 옛 선지자들을 인용하고 이스라엘의 영웅들을 찬양하는 습관을 버리고, 대신에 지고(至高)자의 살아있는 선지자들과 다가오는 하느님 나라의 영적 영웅들이 되기를 갈망하라. 과거 하느님을-아는 지도자들은 실로 존경을 받을 가치가 있지만, 그렇게 하면서, 너희는 인간 존재- 스스로 하느님을 발견하고 너희 자신의 혼(魂)들 안에서 그를 아는 -의 최고 체험을 왜 희생해야 하느냐?

155:6.8 (1732.1) Every race of mankind has its own mental outlook upon human existence; therefore must the religion of the mind ever run true to these various racial viewpoints. Never can the religions of authority come to unification. Human unity and mortal brotherhood can be achieved only by and through the superendowment of the religion of the spirit. Racial minds may differ, but all mankind is indwelt by the same divine and eternal spirit. The hope of human brotherhood can only be realized when, and as, the divergent mind religions of authority become impregnated with, and overshadowed by, the unifying and ennobling religion of the spirit — the religion of personal spiritual experience. 모든 인종은 인간 존재에 대해 각각 정신적 견해를 지니고 있느니라. 따라서 마음의 종교는 이런 다양한 인종적 관점에 늘 충실해야 하니라. 권위종교들은 결코 통일될 수 없느니라. 인간 일치와 필사자 형제사랑은 영(靈) 종교의 오직 초(超)자질에 의해서, 이를 통해서만 성취될 수 있느니라. 종족 마음들은 다를 수 있지만, 모든 인류는 다름없는 신적인, 영원한 영(靈)이 내주하느니라. 인간의 형제 사랑 소망은, 권위의 서로 다른 마음 종교들이, 통일하여 고귀하게 하는 영(靈)의 종교 – 개인적 영적 체험의 종교로 채워지게 될 때, 그것으로 무색(無色)해지는 만큼만, 실현될 수 있느니라.

155:6.9 (1732.2) The religions of authority can only divide men and set them in conscientious array against each other; the religion of the spirit will progressively draw men together and cause them to become understandingly sympathetic with one another. The religions of authority require of men uniformity in belief, but this is impossible of realization in the present state of the world. The religion of the spirit requires only unity of experience — uniformity of destiny — making full allowance for diversity of belief. The religion of the spirit requires only uniformity of insight, not uniformity of viewpoint and outlook. The religion of the spirit does not demand uniformity of intellectual views, only unity of spirit feeling. The religions of authority crystallize into lifeless creeds; the religion of the spirit grows into the increasing joy and liberty of ennobling deeds of loving service and merciful ministration. 권위종교는 사람들을 분열하고 양심적 배열에서 서로 거슬러 배치할 뿐이니라. 영(靈)의 종교는 점차 사람들을 함께 끌어들여 서로 이해심을 가지고 공감하게 하느니라. 권위종교는 사람에게 믿음의 획일성을 요구하지만, 이것은 현 상태의 세상에서 실현 불가능하니라. 영(靈)의 종교는, 믿음의 다양성을 최대한 허용하면서, 체험의 통일성 – 운명의 획일성만 요구하느니라. 영(靈)의 종교는, 관점과 견해의 획일성이 아니라, 통찰력의 획일성만 요구하느니라. 영(靈)의 종교는 지적 견해의 획일성이 아니라, 영(靈) 느낌의 통일성만 요구하느니라. 권위종교는 생명을 잃은 신조로 결정(結晶)화하느니라. 영(靈)의 종교는 점차 애정을 품고 섬기고 자비롭게 보살피는, 품위 있는 행위에 속한 기쁨과 자유로 점점 더 자라느니라.

155:6.10 (1732.3) But watch, lest any of you look with disdain upon the children of Abraham because they have fallen on these evil days of traditional barrenness. Our forefathers gave themselves up to the persistent and passionate search for God, and they found him as no other whole race of men have ever known him since the times of Adam, who knew much of this as he was himself a Son of God. My Father has not failed to mark the long and untiring struggle of Israel, ever since the days of Moses, to find God and to know God. For weary generations the Jews have not ceased to toil, sweat, groan, travail, and endure the sufferings and experience the sorrows of a misunderstood and despised people, all in order that they might come a little nearer the discovery of the truth about God. And, notwithstanding all the failures and falterings of Israel, our fathers progressively, from Moses to the times of Amos and Hosea, did reveal increasingly to the whole world an ever clearer and more truthful picture of the eternal God. And so was the way prepared for the still greater revelation of the Father which you have been called to share. 그러나 아브라함의 자녀들이 이렇게 전통적으로 결실이 없는 악한 시대에 넘어졌다는 이유로 너희가 그들을 경멸의 태도로 바라보지 않도록 주의하라. 우리 선조들은 끊임없이 열렬하게 하느님 찾기에 몰두했으며, 아담 자신이 하느님의 아들이었기 때문에 이렇게 많이 알았던, 아담의 시대 이후로 다른 전(全) 인류가 아무도 하느님을 몰랐을 때, 그들은 하느님을 발견했느니라. 내 아버지는 모세의 시절 이래로, 하느님을 찾고 하느님을 알려고 오랫동안 꾸준히 분투한 이스라엘을 주목하셨느니라. 지친 여러 세대에 유대인들은, 모두 하느님에 대한 진리의 발견에 조금 더 가까이 가려고, 그들은 그침 없이, 수고하고, 땀 흘리며, 신음하고, 고생하며, 고통을 견디고, 오해받고 경멸당하는 민족의 슬픔을 경험했느니라. 그리고 이스라엘의 모든 실패와 비틀거림에도 불구하고, 우리 조상들은 점차, 모세로부터 아모스와 호세아의 시대까지, 전(全) 세계에 영원한 하느님을 더 분명하고 더 진실하게 더욱더 드러나도록 묘사했느니라. 그래서 너희가 나누도록 부르신, 아버지를 훨씬 위대하게 계시하는 길이 준비되었느니라.

155:6.11 (1732.4) Never forget there is only one adventure which is more satisfying and thrilling than the attempt to discover the will of the living God, and that is the supreme experience of honestly trying to do that divine will. And fail not to remember that the will of God can be done in any earthly occupation. Some callings are not holy and others secular. All things are sacred in the lives of those who are spirit led; that is, subordinated to truth, ennobled by love, dominated by mercy, and restrained by fairness — justice. The spirit which my Father and I shall send into the world is not only the Spirit of Truth but also the spirit of idealistic beauty. 살아 계신 하느님의 뜻을 발견하려는 시도보다 더 만족스럽고 감동적인 모험은 하나뿐임을 잊지 말지니, 그것은 신적 뜻을 정말로 행하려는 최상의 체험이니라. 그리고 하느님의 뜻은 지상의 어떤 직업으로도 이룰 수 있음을 반드시 기억하라. 어떤 직업은 거룩하지 않고, 어떤 것은 세속적이니라. 영(靈)에 이끌려, 즉 진리를 따르고, 사랑으로 고귀해지며, 자비에 좌우되고, 공평 – 정의(正義)로 삼가는 자들의 삶에서, 모든 것은 신성하니라. 내 아버지와 내가 세상에 보낼 영(靈)은 진리의 영(靈)뿐만 아니라 또한 이상적인 아름다움의 영(靈)이니라.

210704 권위종교와 영(靈)의 종교3 마18: 2-3 2 예수께서 한 어린 아이를 불러 그들 가운데 세우시고 3 이르시되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가 돌이켜 어린 아이들과 같이 되지 아니하면 결단코 천국에 들어가지 못하리라 2 He called a little child and had him stand among them. 3 And he said: “I tell you the truth, unless you change and become like little children, you will never enter the kingdom of heaven.

155:6.12 (1732.5) You must cease to seek for the word of God only on the pages of the olden records of theologic authority. Those who are born of the spirit of God shall henceforth discern the word of God regardless of whence it appears to take origin. Divine truth must not be discounted because the channel of its bestowal is apparently human. Many of your brethren have minds which accept the theory of God while they spiritually fail to realize the presence of God. And that is just the reason why I have so often taught you that the kingdom of heaven can best be realized by acquiring the spiritual attitude of a sincere child. It is not the mental immaturity of the child that I commend to you but rather the spiritual simplicity of such an easy-believing and fully-trusting little one. It is not so important that you should know about the fact of God as that you should increasingly grow in the ability to feel the presence of God. 너희는 하느님의 말씀을 신학적 권위에 속한 옛 기록의 구절에서만 찾기를 멈춰야 하느니라. 하느님의 영(靈)으로 태어난 자들은 하느님 말씀의 출처로 여기는 것과 관계없이 이제부터 그것을 알아볼 것이니라. 신적 진리의 경로가 언뜻 보기에 인간적이라 해서 그것을 얕잡아보지 말아야 하느니라. 너희 형제들 다수가 하느님의 현존을 영적으로 실감하지 못하면서 하느님의 이론을 받아들이는 마음이 있느니라. 그것이 바로, 영적으로 순수한 어린이의 태도로 하늘나라를 가장 잘 실감할 수 있다고, 내가 그토록 자주 너희를 가르친 이유이니라. 내가 너희에게 권하는 것은, 어린이의 정신적 미숙함이 아니라, 오히려 그렇게 쉽게-믿고 완전히-신뢰하는 어린이의 영적 단순성이니라. 너희가 하느님의 현존을 느끼는 능력이 점차 자라야 하는 것처럼, 하느님의 사실에 대해 알아가는 것은 그토록 중요하지 않도다.

155:6.13 (1733.1) When you once begin to find God in your soul, presently you will begin to discover him in other men’s souls and eventually in all the creatures and creations of a mighty universe. But what chance does the Father have to appear as a God of supreme loyalties and divine ideals in the souls of men who give little or no time to the thoughtful contemplation of such eternal realities? While the mind is not the seat of the spiritual nature, it is indeed the gateway thereto. 너희가 일단 너희 혼(魂)에서 하느님을 발견하기 시작하면, 즉시 너희는 다른 사람들의 혼(魂)에서, 또한 결국 막강한 우주의 모든 피조물과 창조계에서, 하느님을 발견하기 시작할 것이라. 그러나 그런 영원한 실체들의 주의 깊은 심사숙고에 거의 또는 전혀 시간이 없는 사람들의 혼(魂) 안에, 아버지가 최상의 충성과 신적 이상(理想)으로, 나타날 무슨 가망이 있겠느냐? 마음은 영적 본성의 자리가 아니지만, 실로 그에 이르는 통로이니라.

155:6.14 (1733.2) But do not make the mistake of trying to prove to other men that you have found God; you cannot consciously produce such valid proof, albeit there are two positive and powerful demonstrations of the fact that you are God-knowing, and they are: 그러니 너희가 하느님을 찾았다고 다른 사람들에게 입증하려고 실수하지 말라. 너희는 의식적으로 그렇게 근거가 확실한 증거를 만들 수 없지만, 너희가 하느님을-안다는 사실을 확실히 효과적으로 증명하는 두 가지가 있는데, 다음과 같으니라.

155:6.15 (1733.3) 1. The fruits of the spirit of God showing forth in your daily routine life. 너희 일상생활에 나타나는 하느님 영(靈)의 열매들.

155:6.16 (1733.4) 2. The fact that your entire life plan furnishes positive proof that you have unreservedly risked everything you are and have on the adventure of survival after death in the pursuit of the hope of finding the God of eternity, whose presence you have foretasted in time. 너희가 시간 안에서 미리 맛본 하느님의 현존, 영원의 하느님을 발견하는 희망을 찾아 사후(死後) 생존의 모험에, 기탄없이 자신과 자신이 가진 모든 것을 무릅썼던 확실한 증거를 너희 전체 인생 계획이 제공한다는 사실.

155:6.17 (1733.5) Now, mistake not, my Father will ever respond to the faintest flicker of faith. He takes note of the physical and superstitious emotions of the primitive man. And with those honest but fearful souls whose faith is so weak that it amounts to little more than an intellectual conformity to a passive attitude of assent to religions of authority, the Father is ever alert to honor and foster even all such feeble attempts to reach out for him. But you who have been called out of darkness into the light are expected to believe with a whole heart; your faith shall dominate the combined attitudes of body, mind, and spirit. 이제 실수하지 말라. 내 아버지는 가장 연약한 신앙의 깜박임에도 언제나 응답하시느니라. 그는 원시인의 육체적이며 미신적인 감정들도 알아보시느니라. 그리고 신앙이 너무 약해서 권위종교에 동의하는 수동적 태도에 대한 지적 순응에 불과한, 그렇게 정직하지만 두려워하는 혼(魂)들과 함께, 아버지께 손을 내밀려는 그런 모든 연약한 시도들도, 그는 언제나 주의를 기울여 존중하고 마음에 품으시느니라. 그러나 어둠에서 빛으로 끌어낸 너희들은 전심으로 믿어야 하느니라. 너희 신앙이 몸, 마음 및 영의 합한 태도를 다스릴 것이라.

155:6.18 (1733.6) You are my apostles, and to you religion shall not become a theologic shelter to which you may flee in fear of facing the rugged realities of spiritual progress and idealistic adventure; but rather shall your religion become the fact of real experience which testifies that God has found you, idealized, ennobled, and spiritualized you, and that you have enlisted in the eternal adventure of finding the God who has thus found and sonshipped you. 너희는 내 사도들이며, 너희에게 종교는 영적 진보와 이상적인 모험의 거친 실체들을 똑바로 보기 두려워서 도망하는 신학적 피난처가 되지 말아야 하리라. 그러나 오히려 너희 종교는, 하느님이 너희를 발견하고, 이상화하며, 품위 있게 하고, 영화(靈化)했으며, 그렇게 너희를 발견하여 자녀로 삼은 하느님을 찾는 영원한 모험에 너희가 적극적으로 참여했다고 입증하는 실제 체험의 사실이 되어야 할 것이니라.

155:6.19 (1733.7) And when Jesus had finished speaking, he beckoned to Andrew and, pointing to the west toward Phoenicia, said: “Let us be on our way.” 예수께서 말씀을 마치자, 안드레를 불러, 페니키아를 향해 서쪽을 가리키며, “우리 길을 가자.”라고 말씀하셨습니다.